CygnusWallWalkerImage Credit & Copyright: Jimmy Walker

알록달록하게 펼쳐진 채로 빛나는 W자 모양의 구불구불한 형체는 백조자리의 벽으로 알려져있다. 독특한 겉모습을 갖고 있어서 북아메리카 성운으로 유명한 더 거대한 발광성운의 일부분으로, 대략 20 광년의 너비로 펼쳐져있다. 협대역 파장 관측을 통해 이온화된 수소 원자가 전자와 다시 결합하면서 은은하게 내뿜은 불그스름한 빛을 포착하여, 어두운 먼지의 그림자 앞으로 드리운 이온화 지역의 모습을 두 장의 사진을 이어붙인 모자이크 사진에 담았다. 어리고, 뜨겁고, 무거운 별들의 영역에서 나오는 강력한 복사에너지에 의해 깍여 나가며 그 품 속에 새로운 별들이 태어나고 있는 차가운 가스와 먼지 구름이 독특한 모양을 갖게 되었다. 북아메리카 성운 NGC 7000은 약 1,500 광년 떨어져있다.

Explanation: The W-shaped ridge of emission featured in this vivid skyscape is known as the Cygnus Wall. Part of a larger emission nebula with a distinctive outline popularly called The North America Nebula, the cosmic ridge spans about 20 light-years. Constructed using narrowband data to highlight the telltale reddish glow from ionized hydrogen atoms recombining with electrons, the two frame mosaic image follows an ionization front with fine details of dark, dusty forms in silhouette. Sculpted by energetic radiation from the region’s young, hot, massive stars, the dark shapes inhabiting the view are clouds of cool gas and dust with stars likely forming within. The North America Nebula itself, NGC 7000, is about 1,500 light-years awa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w.-b.jee

SIMILAR ARTICLES

0 34

0 28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