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이 흐르는 궁수자리 (A Sagittarius Starscape)

별이 흐르는 궁수자리 (A Sagittarius Starscape)

0 1479

Image Credit & Copyright: Terry Hancock (Down Under Observatory)

우리은하의 중심을 향한 궁수자리 나선팔 방향을 따라, 하늘에 7도 가량 크기에 별로 가득하다. 18세기 찰스 메시에(Charles Messier)가 우주를 여행하며 정리했던, 아주 잘 알려진 밝은 성운과 성단이 위 모자이크 사진에 찍혀있다. 밤하늘을 사랑하는 많은 사람들은 역시 독수리 M16 (오른쪽 멀리), 별이 탄생하는 밝은 백조성운 M17 (가운데)에 시선이 머무를 것이다. 5,000 광년 떨어져 100 광년 날개를 펼친 체, 수소 원자의 붉은 속삭임이 아른거린다. 사진 왼쪽 위 끝쪽에 위치한 알록달록한 성단 M25은 조금 더 가까운 2,000 광년 거리에 위치한 크기 20 광년의 성단이다. 전갈자리(Sagittarius) 별 뭉치로도 잘 알려진 M24는 사진에서 가운데 아래 밑까지 별로 가득한데, 이는 성간 먼지 사이 벌어진 좁은 창문 틈새로 바로본 더 먼 은하수 별들의 희미한 모습이다.

Explanation: This rich starscape spans nearly 7 degrees on the sky, toward the Sagittarius spiral arm and the center of our Milky Way galaxy. A telescopic mosaic, it features well-known bright nebulae and star clusters cataloged by 18th century cosmic tourist Charles Messier. Still popular stops for skygazers M16, the Eagle (far right), and M17, the Swan (near center) nebulae are the brightest star-forming emission regions. With wingspans of 100 light-years or so, they shine with the telltale reddish glow of hydrogen atoms from over 5,000 light-years away. Colorful open star cluster M25 near the upper left edge of the scene is closer, a mere 2,000 light-years distant and about 20 light-years across. M24, also known as the Sagittarius Star Cloud, crowds in just left of center along the bottom of the frame, fainter and more distant Milky Way stars seen through a narrow window in obscuring fields of interstellar dus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