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서 와, 혜성은 처음이지? (Welcome to a Comet)

어서 와, 혜성은 처음이지? (Welcome to a Comet)

0 1014

Image Credit: ESA/Rosetta/Philae/CIVA

로제타 미션의 착륙선은 혜성에 안착했다. 멋진 사진의 왼쪽 아래에는 혜성 C67/P 츄루모브-게라시만코 표면에 도착한 착륙선 피레이의 한쪽 발이 보인다. 여전히 무사한 피레이는 표면에 안전하게 도착하고 표면의 사진을 우리에게 보내기 전까지 착륙지점이였던 아질키아 표면에서 두번이나 튕겨져나가 대략 1 km 정도를 이동했다. 표면의 전경으로부터 착륙선이 약간 기울어진 상태로 그늘진 곳에 착륙한 것을 알게 되었고 이 때문에 태양열 전지판에는 원래 기대했던 것 보다 적은양의 빛이 전달되고 있다 . 피레이의 과학 기구들은 계획대로 잘 돌아가고 있고 자료들은 로제타 우주선이 착륙선의 새로운 지평선 위로 올라올때 전송되어진다.

Explanation: The Rosetta Mission lander is safely on a comet. One of Philae’s feet appears at the bottom left of this spectacular image of the surface of C67/P Churyumov-Gerasimenko. Still a happy lander, Philae bounced twice before settling and returning images from the surface, traveling a kilometer or so after initially touching at the targeted site Agilkia. A surface panorama suggests that the lander has come to rest tilted and near a shadowing wall, with its solar panels getting less illumination that hoped. Philae’s science instruments are working as planned and data is being relayed during communications windows, when the Rosetta spacecraft is above the lander’s new horiz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