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rionSpringDickinson2048Image Credit & Copyright: Bill Dickinson

우리의 고향 지구의 북반구로 서서히 봄이 찾아오면서, 우리에게 친숙한 겨울철 별자리 밤하늘의 사냥꾼 오리온은 초저녁 지평선 근처 나뭇가지에 낮게 걸려있다. 노랗게 빛나고 있는 온도가 낮은 붉은 적색거성 오리온의 알파별 베텔기우스가 나뭇가지 위 알록달록한 밤하늘에 함께 녹아들었다. 오리온의 알파별은 오른쪽 옆에 알파 타우리 별로 연결된다. 알데바란이라고 알려진 이 별은 태양보다 온도가 낮은 거성으로, 황소자리의 머리에 놓인 채 노란 빛깔을 뽐내고 있다. 그에 비해 푸른 초거성 리겔, 오리온 베타별은 밤하늘 사냥꾼의 발에 놓여있다. 물론, 오리온의 단검은 사냥꾼의 허리춤 푸르스름한 허리띠 별들 주변에 걸려있지만, 사실 단검의 한가운데는 별이 아니다. 뿌연 핑크빛으로 얼룩진 이 곳의 정체는 사실, 우리 근처에 위치한 별들의 산실로 맨눈으로도 볼 수 있는 오리온 성운이다.

Explanation: As spring comes to planet Earth’s northern hemisphere, familiar winter constellation Orion sets in early evening skies and budding trees frame the Hunter’s stars. The yellowish hue of cool red supergiant Alpha Orionis, the great star Betelgeuse, mingles with the branches at the top of this colorful skyscape. Orion’s alpha star is joined on the far right by Alpha Tauri. Also known as Aldebaran and also a giant star cooler than the Sun, it shines with a yellow light at the head of Taurus, the Bull. Contrasting blue supergiant Rigel, Beta Orionis, is Orion’s other dominant star though, and marks the Hunter’s foot below center. Of course, the sword of Orion hangs from the Hunter’s three blue belt stars near picture center, but the middle star in the sword is not a star at all. A slightly fuzzy pinkish glow hints at its true nature, a nearby stellar nursery visible to the unaided eye known as the Orion Nebul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0

0 26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