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우 (Close Encounter with M44)

조우 (Close Encounter with M44)

0 1083

2004BL86_approaching_m44demarchi

Image Credit & Copyright: Carlo Dellarole, Andrea Demarchi

1월 26일 월요일, 소행성 2004 BL86이 지구에 1.2백만 km까지 접근 하였다. 이것은 지구와 달 사이의 거리보다 3.1배 먼 것이며 빛의 속도로는 4초면 도달하는 거리다. 지구의 밤하늘을 아주 빠른 속도로 움직이는 장면이 1월 27일 이탈리아의 피에몬테주(州)에서 40분 노출을 준 사진에 담겼다. 아름다운 영상에는 벌집 성단이라고도 불리는 M44의 모습도 찍혔다. 영상에서의 지구에 근접한 소행성과 아주 먼곳에 위치한 M44와의 조우는 당연히 우리가 보는 상대적인 모습일 뿐이다. 실제 소행성과 벌집성단과의 거리는 600광년이다. 소행성은 지구와 아주 근접했기 때문에 미국 캘리포니아주(州) 골드스톤에 위치한 미항공우주국 나사(NASA)의 레이다망으로 지켜본결과 소행성이 자신의 위성을 가지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냈다.

Explanation: On Monday, January 26, well-tracked asteroid 2004 BL86 made its closest approach, a mere 1.2 million kilometers from our fair planet. That’s about 3.1 times the Earth-Moon distance or 4 light-seconds away. Moving quickly through Earth’s night sky, it left this streak in a 40 minute long exposure on January 27 made from Piemonte, Italy. The remarkably pretty field of view includes M44, also known as the Beehive or Praesepe star cluster in Cancer. Of course, its close encounter with M44 is only an apparent one, with the cluster nearly along the same line-of-sight to the near-earth asteroid. The actual distance between star cluster and asteroid is around 600 light-years. Still, the close approach to planet Earth allowed detailed radar imaging from NASA’s Deep Space Network antenna at Goldstone, California and revealed the asteroid to have its own mo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