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질녘 금성과 수성 (Venus and Mercury at Sunset)

해질녘 금성과 수성 (Venus and Mercury at Sunset)

0 1082

Image Credit & Copyright: Tamas Ladanyi (TWAN)

태양계 안쪽을 돌고있는 내행성 금성과 수성은 한번도 지구의 하늘에서 태양을 멀리 두고 떠돌아다닐 수 없다. 이번주에는 해가 지고나자마자 서쪽 지평선 근처에서 저물어가는 노을 위로, 이 밝은 두 천체 금성과 수성이 가깝게 붙어있는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다. 지난 1월 13일 초저녁 헝가리 북서쪽의 차바스코 성(Szarvasko Castle) 터에서 바라본 하늘 위로 떠있는 두 행성의 모습이 사진에 담겨있다. 저녁 노을을 가리고있는 아름다운 화산 언덕 지형 위로, 수성과 금성은 보름달 두개의 폭보다 더 멀리 떨어져있으며, 금성이 더 밝게 빛나고 있다. 금요일, 지구에 아침 해가 떠오를 때면 남동쪽 지평선 새벽빛에 물든 채 저물어가는 초승달과 토성이 가까이 붙어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Explanation: Inner planets Venus and Mercury can never wander far from the Sun in Earth’s sky. This week you’ve probably seen them both gathered near the western horizon just after sunset, a close conjunction of bright celestial beacons in the fading twilight. The pair are framed in this early evening skyview captured on January 13 from the ruins of Szarvasko Castle in northwestern Hungary. Above the silhouette of the landscape’s prominent volcanic hill Venus is much the brighter, separated from Mercury by little more than the width of two Full Moons. On Friday, planet Earth’s early morning risers will also be treated to a close conjunction, when Saturn meets an old crescent Moon near the southeastern horizon at daw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