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행성 세레스를 향해 접근 중 (Approaching Asteroid Ceres)

소행성 세레스를 향해 접근 중 (Approaching Asteroid Ceres)

0 1026

ceres01_dawn_305

Image Credit : NASA, JPL-Caltech, UCLA, MPS/DLR/IDA/PS

이것은 소행성대에 있는 소행성 중 가장 큰 것이다. 여기에 어떤 비밀이 숨어있을까? 그것을 알아내기 위해, NASA는 1,000km 크기의 신비로운 세계, 세레스(Ceres)의 지도를 작성하기 위해 로봇탐사선 Dawn을 보냈다. 화성과 목성 사이에서 태양 주변을 돌고있는 세레스는 공식적으로 왜소 행성으로 분류되어있으나, 지금껏 한번도 자세하게 촬영된 적이 없다. 위의 영상은 일주일 전 Dawn이 세레스로 접근하면서 촬영한 20 프레임 영상이며, 지금까지 허블 우주망원경이 촬영한 세레스의 사진에 버금갈 정도로 훌륭한 사진이다. 이 영상은 이 왜소행성의 표면이 9시간마다 한번씩 돌고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곧 탐사선은 3월 초 세레스에 도착한다. Dawn은 이 미지의 세계의 궤도에 오르기 위해 속도를 맞출 것이고, 인류가 세레스의 기원과 역사 뿐 아니라 우리 태양계 전체의 오랜 역사를 더 잘 이해할 수 있도록 영상과 자료를 보내줄 것이다.

Explanation: It is the largest asteroid in the asteroid belt — what secrets does it hold? To find out, NASA has sent the robotic Dawn spacecraft to explore and map this cryptic 1,000-kilometer wide world: Ceres. Orbiting between Mars and Jupiter, Ceres is officially categorized as a dwarf planet but has never been imaged in detail. Featured here is a 20-frame video taken a week ago of Dawn’s approach that now rivals even the best images of Ceres ever taken by the Hubble Space Telescope. The video shows enough surface definition to discern its 9-hour rotation period. On target to reach Ceres in early March, Dawn will match speeds and attempt to orbit this previously unexplored body, taking images and data that may help humanity better understand not only the nature and history of Ceres but also the early history of our entire Solar System.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