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거대한 검버섯 (AR 2192: Giant on the Sun)

태양의 거대한 검버섯 (AR 2192: Giant on the Sun)

0 862

Image Credit & Copyright: Randall Shivak and Alan Friedman (Averted Imagination)

어제 있었던 부분일식을 자세히 들여다봤다면, 아마 태양의 거대한 흑점 덩어리를 봤을 것이다. 10월 22일 망원경으로 바라본 복잡한 흑점 덩어리 지역 AR 2192는 아주 아름다웠으며, 이 용솟음치는 활발한 흑점 지역의 크기는 목성에 견줄만 하다. 현재 다른 작은 흑점들처럼 지구를 마주보는 표면 위로 흘러가는 중인 AR 2192은 다른 주변 표면보다 온도가 낮기 때문에 눈으로 봤을 때 까맣게 보인다. 꼬여있는 자기장 매듭안에 엮인 막대한 에너지로 인해 이번주에만 두번의 X형 태양 플레어(X-class solar flare)를 포함한 강력한 폭발을 꾸준하게 뿜어내고 있다. 이 플레어에 의한 코로나 질량 분출(CMEs; Coronal mass ejections)은 지금까지 그랬듯 우리 행성 지구에 영향을 주지는 않는다. 이 분출된 입자들은 태양계 원반과 지구를 곧바로 가로지를 수 있으며, 따라서 AR 2192 태양 활동 예보는 앞으로도 중요하다.

Explanation: As you (safely!) watched the progress of yesterday’s partial solar eclipse, you probably also spotted a giant sunspot group. Captured in this sharp telescopic image from October 22nd the complex AR 2192 is beautiful to see, a sprawling solar active region comparable in size to the diameter of Jupiter. Like other smaller sunspot groups, AR 2192 is now crossing the Earth-facing side of the Sun and appears dark in visible light because it is cooler than the surrounding surface. Still, the energy stored in the region’s twisted magnetic fields is enormous and has already generated powerful explosions, including two X-class solar flares this week. Coronal mass ejections (CMEs) associated with the flares have not affected planet Earth, so far. The forecast for further activity from AR 2192 is still significant though, as it swings across the center of the solar disk and Earth-directed CMEs become possibl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