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국적인 새벽 (Cataclysmic Dawn)

파국적인 새벽 (Cataclysmic Dawn)

0 870

Image Credit & Copyright: Mark A. Garlick (Space-art.co.uk)

이 새벽이 지나고 나면 또다른 신성이 나타날까? 앞으로 격정적으로 밝기가 변하는 쌍성계 주변을 맴도는 행성에 살게될 미래의 인류가 고민해야할 문제일지도 모른다. 쌍성을 이루는 두 별 중 거대한 별에서 흘러나온 가스가 아주 작고 빽빽하게 뭉쳐있는 무거운 별 백색왜성의 주변을 에워싼 강착 원반으로 유입되면서 역동적으로 밝기가 변화한다. 이렇게 강착 원반 내부로 유입된 가스 덩어리가 주변의 온도를 뜨겁게 증가시키면, 작은 왜소 신성 폭발과 같은 아주 격정적인 폭발 현상이 벌어진다. 이 때, 그 가스 덩어리는 백색왜성으로 더 빠르게 유입되면서, 아주 밝은 섬광이 발생한다. 이러한 왜소 신성에 별이 파괴되는 것은 아니며, 며칠에서 몇십년까지 불규칙하게 지속된다. 신성은 초신성에 비해 훨씬 차분한 현상이며, 다시 신성이 재폭발하더라도 안으로 유입되는 양보다 월등하게 많은 가스를 밀어낼 정도로 강력하지 않기 때문에, 별이 백색왜성이 되는 찬드라세카 한계(handrasekhar limit)에 도달할 때까지 물질이 계속 쌓이게 된다. 결국 백색왜성 전체가 엄청난 초신성 폭발을 하게 된다면, 그림 속 배경의 동굴은 좋은 피난처가 될 것이다.

Explanation: Will this dawn bring another nova? Such dilemmas might be pondered one day by future humans living on a planet orbiting a cataclysmic variable binary star system. Cataclysmic variables involve gas falling from a large star onto an accretion disk surrounding a massive but compact white dwarf star. Explosive cataclysmic events such as a dwarf nova can occur when a clump of gas in the interior of the accretion disk heats up past a certain temperature. At that point, the clump will fall more quickly onto the white dwarf and land with a bright flash. Such dwarf novas will not destroy either star, and may occur irregularly on time scales from a few days to tens of years. Although a nova is much less energetic than a supernova, if recurrent novas are not violent enough to expel more gas than is falling in, mass will accumulate onto the white dwarf star until it passes its Chandrasekhar limit. At that point, a foreground cave may provide little protection, as the entire white dwarf star will explode in a tremendous supernov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