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27: 아령성운 (M27: The Dumbbell Nebula)

M27: 아령성운 (M27: The Dumbbell Nebula)

0 1172

Image Credit & Copyright: Bill Snyder (Bill Snyder Photography)

앞으로 우리 태양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1764년 우연히 그 단서를 발견했다. 당시 찰스 메시에(Charles Messier)는 하늘의 뿌연 천체 중 혜성이 아닌 것을 분류하여 목록을 만들고 있었다. 그 중 27번째 천체인, M27 또는 아령성운(Dumbbell Nebula)은 우리 태양이 중심 핵융합을 멈추면서 겪게될 행성상 성운(planetary nebula)에 해당한다. M27은 여우자리(Vulpecula) 방향에서 쌍안경을 통해 볼 수 있는, 하늘에서 가장 밝은 행성상 성운 중 하나이다. 이곳의 수소와 산소의 아른거리는 빛은 1000 광년을 흘러 우리에게 왔다. 18세기 이후 M27의 주요 물리 현상들이 잘 이해되기 시작했다. 하지만 아직, 가벼운 별의 가스 껍질층이 불려나가며 뜨거운 찌꺼기, X선 백색왜성을 남기는 M27 같은 행성상 성운들의 양극으로 뻗은 형태에 대해서는 풀어야할 과제가 남아있다.

Explanation: The first hint of what will become of our Sun was discovered inadvertently in 1764. At that time, Charles Messier was compiling a list of diffuse objects not to be confused with comets. The 27th object on Messier’s list, now known as M27 or the Dumbbell Nebula, is a planetary nebula, the type of nebula our Sun will produce when nuclear fusion stops in its core. M27 is one of the brightest planetary nebulae on the sky, and can be seen toward the constellation of the Fox (Vulpecula) with binoculars. It takes light about 1000 years to reach us from M27, shown above in colors emitted byhydrogen and oxygen. Understanding the physics and significance of M27 was well beyond 18th century science. Even today, many things remain mysterious about bipolar planetary nebula like M27, including the physical mechanism that expels a low-mass star’s gaseous outer-envelope, leaving an X-rayhot white dwarf.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7

0 30

0 36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