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안선을 따라 펼쳐진 우주 (Shoreline of the Universe)

해안선을 따라 펼쳐진 우주 (Shoreline of the Universe)

0 1227

Image Credit & Copyright: Bill Dickinson

성간먼지의 어두운 틈과는 반대로, 우리은하 따라 빛나는 별빛의 움직임은 밤하늘 안에서 흐르는 물결이 우주의 해안가에 부딪히는 듯한 느낌을 준다. 우리 지구, 미국 노스 캐롤라이나 해터러스섬의 모래언덕에서 디지털 카메라로 촬영한 이 흑백사진은 과거 감성적인 느낌을 주던 흑백필름이 어두운 밤하늘을 담을 때 최고였던 시기를 떠올리게 한다. 남쪽을 바라보면 궁수자리와 전갈자리의 밝은 별들이 화면의 중앙 근처에 위치하고 있다. 우리 은하의 팽대부 제일 오른쪽에서  이리저리 돌아다니는 화성, 토성 그리고 주벤엘게누비 (Alpha Librae)별은 함께 촘촘한 삼각형 모양의 천체 신호등을 이루고 있다. 좋은 기억을 떠올리게 해주는 흑백 해변가의 모습은 과거 1950년대 공상과학영화 “It Came From Beyond the Dunes.” 에서도 나온적이 있다.

Explanation: Against dark rifts of interstellar dust, the ebb and flow of starlight along the Milky Way looks like waves breaking on a cosmic shore in this night skyscape. Taken with a digital camera from the dunes of Hatteras Island, North Carolina, planet Earth, the monochrome image is reminiscent of the time when sensitive black and white film was a popular choice for dimly lit night- and astro-photography. Looking south, the bright stars of Sagittarius and Scorpius are near the center of the frame. Wandering Mars, Saturn, and Zubenelgenubi (Alpha Librae) form the compact triangle of bright celestial beacons farther right of the galaxy’s central bulge. Of course, the evocative black and white beach scene could also be from that vintage 1950s scifi movie you never saw, “It Came From Beyond the Dune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