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성의 거대한 절벽 (The Cliffs of Comet Churyumov–Gerasimenko)

혜성의 거대한 절벽 (The Cliffs of Comet Churyumov–Gerasimenko)

0 1107

Image Credit & Licence (CC BY-SA 3.0 IGO)ESARosetta spacecraft, NAVCAM; Additional Processing: Stuart Atkinson

이것은 혜성 표면에 위치한 거대한 절벽이다. 츄루모브-게라시만코 혜성의 어두운 중심의 일부이며, 유럽우주국이  쏘아올린 무인우주선 로제타에 의해 발견되었다.  영상에 나타난 거친 절벽은 2주전 로제타가 찍은 것이다. 절벽의 높이가 대략 1 km 정도나 되지만 혜성 표면에서의 중력은 매우 작아 사람이 점프한다면 넘어갈 것이다. 절벽의 아래쪽은 다른곳들과 비교했을때 상대적으로 매끈해보이며 최대 20 m의 크기를 가지는 바위들이 그 주변에 있다. 로제타가 보내온 혜성 표면 얼음의 관한 자료에 따르면 혜성의 얼음은 중수소의 비율이 지구의 바다와는 너무 다르기 때문에 이 둘은 서로 다른 기원을 가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로제타 우주선은 혜성이 태양에 근접하는 2015년 8월까지 그곳에 계속 머무는 것으로 계획되었다.

Explanation: These high cliffs occur on the surface of a comet. They were discovered to be part of the dark nucleus of Comet Churyumov–Gerasimenko (CG) by Rosetta, a robotic spacecraft launched by ESA which began orbiting the comet in early August. The ragged cliffs, as featured  here, were imaged by Rosetta about two weeks ago. Although towering about one kilometer high, the low surface gravity of Comet CG would likely make a jump from the cliffs, by a human, survivable. At the foot of the cliffs is relatively smooth terrain dotted with boulders as large as 20 meters across. Data from Rosetta indicates that the ice in Comet CG has a significantly different deuterium fraction — and hence likely a different origin — than the water in Earth’s oceans. The Rosetta spacecraft is scheduled to continue to accompany the comet as it makes its closest approach to the Sun in 2015 Augus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0

0 24

0 29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