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젤란에 살고 있는 해마 (The Seahorse of the Large Magellanic Cloud)

마젤란에 살고 있는 해마 (The Seahorse of the Large Magellanic Cloud)

0 941

Image Credit & Copyright: NASA, ESA, and M. Livio (STScI)

먹이를 먹고있는 해마처럼 보이지만, 사진 속의 어두운 형체는 사실 약 20 광년 길이로 뭉게뭉게 솟은 먼지 기둥이다. 우리와 가까운 대마젤란 은하(Large Magellanic Cloud) 주변에 넓게 펼쳐진 독거미 성운(Tarantula Nebula) 주변 별 탄생 지역에서 이 희한하게 생긴 먼지 구조물이 피어났다. 이 활발한 성운은 성단 NGC 2074을 새롭게 탄생하고 있으며, 그 중심부의 모습이 해마의 목을 향한 위 사진 위쪽에 담겨있다. 작년 허블우주망원경이 지구 주변을 100,000바퀴째 여행한 것을 기념해서, 허블의 광시야 관측 카메라 2 장비로 이 대표적인 칼라 영상을 촬영했다. 성단에서 새롭게 별들이 태어나면서, 그 별에서 새어나오는 빛과 에너지의 바람은 앞으로 수백만년 동안 주변 먼지 기둥을 서서히 불어재낄 것이다.

Explanation: It may look like a grazing seahorse, but the dark object toward the image right is actually a pillar of smoky dust about 20 light years long. The curiously-shaped dust structure occurs in our neighboring Large Magellanic Cloud, in a star forming region very near the expansive Tarantula Nebula. The energetic nebula is creating a star cluster, NGC 2074, whose center is visible just off the top of the image in the direction of the neck of the seahorse. The representative color image was taken last year by the Hubble Space Telescope‘s Wide Field Planetary Camera 2 in honor of Hubble’s 100,000th trip around the Earth. As young stars in the cluster form, their light and winds will slowly erode the dust pillars away over the next million year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