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imber by EMSIEN-3 LTD
Authors Posts by WouldYouLike

WouldYouLike

2777 POSTS 0 COMMENTS
대한민국 우주 외교관 우주라이크

0 21
Video Credit & Copyright: Matipon Tangmatitham (NARIT); Text: Matipon Tangmatitham

혜성이 어느 방향을 향하고 있을까? 꼬리를 보고 누군가는 혜성 레너드가 오른쪽 아래를 향해 움직인다고 생각할지 모르지만, 전체 3D 분석에 따르면 카메라에 대해 거의 바로 멀어지는 방향으로 움직이고 있다. 화면 속에서 먼지 꼬리는 카메라를 향하고 있고 혜성의 머리 근처에서 아주 짧은 황백색으로 빛나는 모습으로 볼 수 있다. 반면 푸른 이온 꼬리태양에서 불어나오는 태양풍에 바로 불려나가는 이온으로 이루어져있으며 — 태양의 자기장 방향을 따라 그려진다. 태양 자기장은 좀 더 복잡한데, 가끔 태양 자기장이 다시 연결되면서 연결된 매듭에 해당하는 부분이 이온 꼬리를 끊어버리며 태양 반대 방향으로 밀어내기도 한다. 12월 말 태국에서 한 시간 동안 촬영한 위 타입-랩스 영상에서 이러한 매듭의 모습을 볼 수 있다. 혜성 레너드는 이제 태양계 바깥을 향해 멀어지며 어두워지고 있다.

Explanation: Which direction is this comet heading? Judging by the tail, one might imagine that Comet Leonard is traveling towards the bottom right, but a full 3D analysis shows it traveling almost directly away from the camera. With this perspective, the dust tail is trailed towards the camera and can only be seen as a short yellow-white glow near the head of the comet. The bluish ion tail, however, is made up of escaping ions that are forced directly away from the Sun by the solar wind — but channeled along the Sun’s magnetic field lines. The Sun’s magnetic field is quite complex, however, and occasionally solar magnetic reconnection will break the ion tail into knots that are pushed away from the Sun. One such knot is visible in the featured one-hour time-lapse video captured in late December from ThailandComet Leonard is now fading as it heads out of our Solar System.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27
Image Credit: Cassini Imaging TeamSSIJPLESANASA

얼음 위성 테티스에서 본 고리와 그림자가 환성적인 토성 세계의 모습을 완성했다. 최근에 테티스에 착륙한 적이 없다면? 그러면 앞으로 이 카시니 탐사선이 촬영한 환상적인 고리들의 풍경을 보면 된다. 사진을 찍던 2005년 당시 왼쪽 아래에서 태양 빛이 비춰지던 중 약 1,000km 크기를 갖고 있던 테티스 자체는 거대한 가스 행성 중심에서 토성 반지름의 약 다섯배 거리를 두고 궤도를 돌고 있었다. (약 300,000km 정도) 이 거리는 토성의 밝은 고리의 가장 바깥 경계 정도 되지만, 테티스는 여전히 더 어둡고 흐린 E 고리 경계 안에 들어가 있는 주요 위성 다섯 개 중 하나다. 1980년대에 발견된 두 개의 작은 위성 텔레스토와 칼립소와 함께 테티스는 안정된 궤도를 유지하고 있다. 텔레스토가 가장 앞서고 칼립소는 테티스를 뒤따르면서 셋은 함께 토성 주변을 맴돈다.

Explanation: Seen from ice moon Tethys, rings and shadows would display fantastic views of the Saturnian system. Haven’t dropped in on Tethys lately? Then this gorgeous ringscape from the Cassini spacecraft will have to do for now. Caught in sunlight just below and left of picture center in 2005, Tethys itself is about 1,000 kilometers in diameter and orbits not quite five saturn-radii from the center of the gas giant planet. At that distance (around 300,000 kilometers) it is well outside Saturn’s main bright rings, but Tethys is still one of five major moons that find themselves within the boundaries of the faint and tenuous outer E ring. Discovered in the 1980s, two very small moons Telesto and Calypso are locked in stable along Tethys’ orbit. Telesto precedes and Calypso follows Tethys as the trio circles Satur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22
Image Credit & Copyright: José Mtanous

별빛이 으스스하게 어둠을 비추면서 완성된 이 무서운 형체는 유명한 별명 마녀 머리 성운을 떠올리게 한다. 사실 마녀가 응시하고 있는 밝은 별 오리온자리의 초거성 리겔이 이 망원경으로 담은 장면을 더 인상적으로 만들어준다. 공식적으로 IC 2118로 더 잘 알려진 마녀 머리 성운은 리겔의 별빛을 반사하고 있는 성간 먼지들로 이루어져 약 50 광년 길이로 펼쳐져있다. 이 마녀 머리 성운의 푸른 빛은 리겔의 강력한 푸른 별빛 뿐 아니라 리겔을 감싸고 있는 먼지에 의해서도 만들어진다. 먼지 입자들은 붉은 빛보다 푸른 빛을 더 잘 산란시키기 때문이다. 지구의 대기권에서는 주로 질소와 산소 분자들이 빛을 산란시키기는 하지만, 지구의 낮 하늘을 더 푸르게 만들어주는 물리적 현상과 동일하다. 리겔, 마녀 머리 성운 그리고 이들을 감싸고 있는 가스와 먼지들은 약 800 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Explanation: By starlight this eerie visage shines in the dark, a crooked profile evoking its popular name, the Witch Head Nebula. In fact, this entrancing telescopic portrait gives the impression that the witch has fixed her gaze on Orion’s bright supergiant star Rigel. More formally known as IC 2118, the Witch Head Nebula spans about 50 light-years and is composed of interstellar dust grains reflecting Rigel’s starlight. The blue color of the Witch Head Nebula and of the dust surrounding Rigel is caused not only by Rigel‘s intense blue starlight but because the dust grains scatter blue light more efficiently than red. The same physical process causes Earth’s daytime sky to appear blue, although the scatterers in Earth’s atmosphere are molecules of nitrogen and oxygen. Rigel, the Witch Head Nebula, and gas and dust that surrounds them lie about 800 light-years awa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21
Image Credit & Copyright: Elena Pinna

1월 보름달이 떴던 월요일, 태양이 지고 보름달이 떠올랐다. 이탈리아의 섬 사르데냐의 중심 칼리아리 근처에서 촬영한 따뜻한 이 사진은 동쪽 지평선 근처를 바라보며 찍은 것이다. 달의 앞면의 친숙한 밝고 어두운 무늬는 각각 밝고 거친 고원과 어둡고 부드러운 바다다. 전통적으로 이 패턴은 달 인간과 같은 사람의 얼굴을 떠올리게 하거나 달 토끼와 같은 익숙한 동물을 떠올리게 하는 파레이돌리아라는 착시 현상을 일으킨다. 하지만 이 사진에 순간 포착된 한 무리의 찌르레기 떼들이 또 다른 파레이돌리아를 일으킨다. 마치 달빛을 받아 황홀해하는 댄서의 거대한 모습을 볼 수 있다.

Explanation: On Monday, January’s Full Moon rose as the Sun set. Spotted near the eastern horizon, its warm hues are seen in this photo taken near Cagliari, capital city of the Italian island of Sardinia. Of course the familiar patterns of light and dark across the Moon’s nearside are created by bright rugged highlands and dark smooth lunar maria. Traditionally the patterns are seen as pareidolia, giving the visual illusion of a human face like the Man in the Moon, or familiar animal like the Moon rabbit. But for a moment the swarming murmuration, also known as a flock of starlings, frozen in the snapshot’s field of view lends another pareidolic element to the scene. Some see the graceful figure of a dancer enchanted by moonligh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17
Image Credit & License: International Gemini Observatory / NOIRLab / NSF / AURA
Acknowledgments: L. Ferrero (Universidad Nacional de Córdoba)

행성 지구, 칠레 안데스 산맥에 있는 제미니 사우스 천문대에서 항성 제트를 더 선명하게 지상 관측을 하기 위해 레이저로 가이드를 하는 적응 광학을 활용했다. 이 MHO 2147의 양쪽으로 뻗어나는 분출은 안에서 형성되는 어린 별에 의해 만들어진다. 우리은하 중심부 방향에 있는 궁수자리와 뱀주인자리의 경계에 있는 곳으로 약 10,000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중심에 별 자체는 높은 밀도의 차가운 먼지에 의해 빛이 가려져있다. 하지만 적외선 사진으로 보면 이곳까지의 거리를 감안했을 때 약 5광년 규모로 굽이치며 뻗어나가는 제트의 모습을 들어낼 수 있다. 어린 회전하는 별에 의해 불려나가는 이 제트의 요동치는 방향은 그 세차 운동에 의해 만들어진다. 다중성계의 일부인 어린별의 회전축은 주변의 인접한 별에 의한 중력 작용으로 인해 천천히 흔들리고 요동친다.

Explanation: Laser guide stars and adaptive optics sharpened this stunning ground-based image of stellar jets from the Gemini South Observatory, Chilean Andes, planet Earth. These twin outflows of MHO 2147 are from a young star in formation. It lies toward the central Milky Way and the boundary of the constellations Sagittarius and Ophiuchus at an estimated distance of some 10,000 light-years. At center, the star itself is obscured by a dense region of cold dust. But the infrared image still traces the sinuous jets across a frame that would span about 5 light-years at the system’s estimated distance. Driven outward by the young rotating star, the apparent wandering direction of the jets is likely due to precession. Part of a multiple star system, the young star’s rotational axis would slowly precess or wobble like a top under the gravitation influence of its nearby companion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18
Image Credit & Copyright: Mark Carter

NGC 7822는 가스와 먼지로 이루어진 우주 기둥과 뜨겁고 어린 별들로 붐빈다. 북쪽의 세페우스자리에 위치한 약 3,000 광년 거리에 떨어진 채 별들이 태어나고 있는 뜨겁고 거대한 분자 구름의 가장자리에 있다. 이 망원경으로 바라본 알록달록한 장면 속에는 성운 속 밝고 어두운 경계가 담겨있다. 협대역 필터로 관측한 이 사진은 산소, 수소, 그리고 황 원자들에서 나오는 방출선을 각각 파란색, 녹색, 그리고 붉은색으로 표현하고 있다. 이 색깔 표현은 잘 알려진 허블 팔레트다. 원자들의 방출선은 중심의 뜨거운 별에서 나오는 강력한 복사에 의해 에너지를 얻어 만들어진다. 이들의 강력한 항성풍과 복사에 의해 높은 밀도의 기둥이 불려나가고 깎이면서 별들이 태어나는 구름 속 중심에 수 광년 크기의 독특한 동공이 만들어졌다. 여전히 기둥 속에서 중력 수축에 의해 별들이 태어나고 있지만 기둥이 부려나가면서, 결국 별을 만드는 재료가 모두 떨어지게 되면 더 이상 새로운 별이 만들어지지 않게 된다. 이 영역은 NGC 7822까지의 거리를 감안하면 약 40광년에 해당한다.

Explanation: Hot, young stars and cosmic pillars of gas and dust seem to crowd into NGC 7822. At the edge of a giant molecular cloud toward the northern constellation Cepheus, the glowing star forming region lies about 3,000 light-years away. Within the nebula, bright edges and dark shapes stand out in this colorful telescopic skyscape. The image includes data from narrowband filters, mapping emission from atomic oxygen, hydrogen, and sulfur into blue, green, and red hues. The emission line and color combination has become well-known as the Hubble palette. The atomic emission is powered by energetic radiation from the central hot stars. Their powerful winds and radiation sculpt and erode the denser pillar shapes and clear out a characteristic cavity light-years across the center of the natal cloud. Stars could still be forming inside the pillars by gravitational collapse but as the pillars are eroded away, any forming stars will ultimately be cutoff from their reservoir of star stuff. This field of view spans about 40 light-years at the estimated distance of NGC 7822.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18
Image Credit & License: International Gemini Observatory / NOIRLab / NSF / AURA
Acknowledgments: L. Ferrero (Universidad Nacional de Córdoba)

행성 지구, 칠레 안데스 산맥에 있는 제미니 사우스 천문대에서 항성 제트를 더 선명하게 지상 관측을 하기 위해 레이저로 가이드를 하는 적응 광학을 활용했다. 이 MHO 2147의 양쪽으로 뻗어나는 분출은 안에서 형성되는 어린 별에 의해 만들어진다. 우리은하 중심부 방향에 있는 궁수자리와 뱀주인자리의 경계에 있는 곳으로 약 10,000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중심에 별 자체는 높은 밀도의 차가운 먼지에 의해 빛이 가려져있다. 하지만 적외선 사진으로 보면 이곳까지의 거리를 감안했을 때 약 5광년 규모로 굽이치며 뻗어나가는 제트의 모습을 들어낼 수 있다. 어린 회전하는 별에 의해 불려나가는 이 제트의 요동치는 방향은 그 세차 운동에 의해 만들어진다. 다중성계의 일부인 어린별의 회전축은 주변의 인접한 별에 의한 중력 작용으로 인해 천천히 흔들리고 요동친다.

Explanation: Laser guide stars and adaptive optics sharpened this stunning ground-based image of stellar jets from the Gemini South Observatory, Chilean Andes, planet Earth. These twin outflows of MHO 2147 are from a young star in formation. It lies toward the central Milky Way and the boundary of the constellations Sagittarius and Ophiuchus at an estimated distance of some 10,000 light-years. At center, the star itself is obscured by a dense region of cold dust. But the infrared image still traces the sinuous jets across a frame that would span about 5 light-years at the system’s estimated distance. Driven outward by the young rotating star, the apparent wandering direction of the jets is likely due to precession. Part of a multiple star system, the young star’s rotational axis would slowly precess or wobble like a top under the gravitation influence of its nearby companion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17
Image Credit: Subaru (NAOJ), Hubble (NASA/ESA), Mayall (NSF);
Processing & Copyright: R. Gendler & R. Croman

맨눈으로 볼 수 있는 가장 먼 천체는 거대한 안드로메다 은하 M31이다. 2백하고도 50만 광년 더 먼 거리에 떨어진 이 멋진 나선 은하는 — 200,000 광년 넘는 크기로 펼쳐져있고 — 안드로메다자리 방향에서 흐릿한 성운 구름의 모습으로 볼 수 있다. 지상망원경 스바루와 메이얼과 궤도를 돌고 있는 허블 망원경의 데이터를 종합해서 이 환상적인 망원경으로 찍은 사진을 만들었다. 이 안에는 푸른 성단과 붉은 성운들이 찍혀있는 거대한 나선팔과 어둡게 휘감겨있는 먼지 띠, 그리고 밝게 노랗게 빛나는 중심부의 모습이 대조적으로 담겨있다. 약 50억년 뒤에 안드로메다 은하는 — 우리 은하와 충돌하기 직전이 되면서 하늘의 전체를 거의 채우면서 더 보기 쉬워지게 될 것이다.

Explanation: The most distant object easily visible to the unaided eye is M31, the great Andromeda Galaxy. Even at some two and a half million light-years distant, this immense spiral galaxy — spanning over 200,000 light years — is visible, although as a faint, nebulous cloud in the constellation Andromeda. In contrast, a bright yellow nucleus, dark winding dust lanes, and expansive spiral arms dotted with blue star clusters and red nebulae, are recorded in this stunning telescopic image which combines data from orbiting Hubble with ground-based images from Subaru and Mayall. In only about 5 billion years, the Andromeda galaxy may be even easier to see — as it will likely span the entire night sky — just before it merges with our Milky Way Galax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44
Image Credit & Copyright: Lucy Yunxi Hu

하늘이 밝게 빛나는 명소로 채워져있다. 왼쪽 멀리에는 한 줄로 정렬된 세 개의 허리띠 별들과 유명한 오리온 성운과 둥글게 휘감긴 버나드 루프가 있는 익숙한 오리온자리가 있다. 위 사진 속 가운데 바로 왼쪽에는 밤하늘에서 가장 밝은 별 시리우스가 있다. 사진의 가운데를 가로질러 우리은하의 중심 띠가 흐른다. 오른쪽 멀리, 위 근처에는 우리은하의 밝은 두 위성 은하들: 대마젤란운 (LMC)과 소마젤란운 (SMC)이 있다. 오른쪽 멀리 구름낀 지평선 위로 — 네 별이 유명한 남쪽의 십자가를 이루는 남십자성이 보인다. 위 사진은 호주에서 지난 해 마지막 날 같은 장소에서 같은 카메라로 연속해서 촬영한 18장의 사진으로 만든 것이다. 배경에는 거대한 태평양의 일부에 해당하는 봄보 쿼리의 한 폭의 그림 같은 용암 기둥들이 놓여있다.

Explanation: This is a sky filled with glowing icons. On the far left is the familiar constellation of Orion, divided by its iconic three-aligned belt stars and featuring the famous Orion Nebula, both partly encircled by Barnard’s Loop. Just left of center in the featured image is the brightest star in the night: Sirius. Arching across the image center is the central band of our Milky Way Galaxy. On the far right, near the top, are the two brightest satellite galaxies of the Milky Way: the Large Magellanic Cloud (LMC), and the Small Magellanic Cloud (SMC). Also on the far right — just above the cloudy horizon — is the constellation of Crux, complete with the four stars that make the iconic Southern Cross. The featured image is a composite of 18 consecutive exposures taken by the same camera and from the same location in eastern Australia during the last days of last year. In the foreground, picturesque basalt columns of the Bombo Quarry part to reveal the vast Pacific Ocea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0 34
Image Credit & Copyright: Jarmo RuuthTelescope LiveHeaven’s Mirror Observatory

성간 공간의 어두운 먼지는 가끔씩 아름다운 모습을 만들어낸다. 이곳은 남쪽 멀리 카멜레온자리 방향에 있는 곳이다. 보통은 너무 어두워서 보기 어려운 이 어두운 먼지들은 그 뒤의 별과 은하들의 가시광 빛을 가리고 있다. 하지만 네 시간 노출로 담은 이 사진에서 먼지 자체의 강한 붉은 빛과 적외선 빛으로 인해 갈색 빛이 담겼다. 이와 대조적으로 가운데 오른쪽에서 볼 수 있는 밝은 카멜레온자리 베타 별은 훨신 선명한 푸른 빛으로 빛나고 있고 그 주변의 먼지들도 별빛을 반사하며 푸르게 빛나고 있다. 사진에 담긴 모든 별과 먼지들은 우리은하 안에 있지만 — 단 하나 주목할만한 예외가 있다: 카멜레온자리 베타 별 아래에 있는 하얀 점은 훨씬 먼 거리에 떨어진 은하 IC 3104다. 성간 먼지 대부분은 거성의 차가운 대기가 별빛, 항성풍 그리고 초신성과 같은 항성의 폭발로 인해 불려나가면서 만들어진다.

Explanation: Sometimes the dark dust of interstellar space has an angular elegance. Such is the case toward the far-south constellation of Chamaeleon. Normally too faint to see, dark dust is best known for blocking visible light from stars and galaxies behind it. In this four-hour exposure, however, the dust is seen mostly in light of its own, with its strong red and near-infrared colors giving creating a brown hue. Contrastingly blue, the bright star Beta Chamaeleontis is visible just to the right of center, with the dust that surrounds it preferentially reflecting blue light from its primarily blue-white color. All of the pictured stars and dust occur in our own Milky Way Galaxy with — but one notable exception: the white spot just below Beta Chamaeleontis is the galaxy IC 3104 which lies far in the distance. Interstellar dust is mostly created in the cool atmospheres of giant stars and dispersed into space by stellar light, stellar winds, and stellar explosions such as supernova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