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까이서 본 TESS의 발사 (TESS Launch Close Up)

가까이서 본 TESS의 발사 (TESS Launch Close Up)

0 324

Image Credit & CopyrightJohn Kraus

4월 18일 NASA의 식현상 외계행성 탐사 위성 (TESS)가 또 다른 별 주변을 맴도는 행성들을 탖기 위해 지구를 떠났다. 이 외계행성 사냥꾼은 팔콘 9 로켓 꼭대기에 탄 채로 궤도에 올랐다. 팔콘 9의 1단 9 메를린 엔진의 모습을 케이프 커내버럴 공군 기지 40번 우주 발사장에서 카메라로 아주 크게 확대해서 촬영한 사진이다. 다가오는 다음주, TESS는 추력을 내뿜으며 아주 크게 찌그러진 타원을 그리는 지구 고궤도까지 오르게 된다. 달의 중력 도움을 받아 잘 주기의 절반에 달하는 궤도에 안정적으로 올라 지금껏 시도된 적 없는 지구에서 최대 약 373,000 km 떨어진 곳으로 가게 된다. 여기서 TESS는 2년 동안 관측을 진행하며 하늘에서 가깝고 밝은 별 주변에서 맴도는 행성들을 찾게 될 것이다.

Explanation: NASA’s Transiting Exoplanet Survey Satellite (TESS) began its search for planets orbiting other stars by leaving planet Earth on April 18. The exoplanet hunter rode to orbit on top of a Falcon 9 rocket. The Falcon 9 is so designated for its 9 Merlin first stage engines seen in this sound-activated camera close-up from Space Launch Complex 40 at Cape Canaveral Air Force Station. In the coming weeks, TESS will use a series of thruster burns to boost it into a high-Earth, highly elliptical orbit. A lunar gravity assist maneuver will allow it to reach a previously untried stable orbit with half the orbital period of the Moon and a maximum distance from Earth of about 373,000 kilometers (232,000 miles). From there, TESS will carry out a two year survey to search for planets around the brightest and closest stars in the sk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