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까이 들여다 본 M16(M16 Close Up)

가까이 들여다 본 M16(M16 Close Up)

0 26
Image Credit & CopyrightMartin Pugh

약 2백 만년 정도 된 어린 성단이 M16 또는 독수리 성운이라고 알려진 뜨거운 먼지와 가스 구름에 감싸져있다. 이 아름답고 세밀한 사진은 알록달록한 허블 팔레트를 적용해서 허블 우주 망원경을 통해 별이 태어나고 있는 지역의 우주 조각품을 들여다본 모습이다. 코끼로 코 또는 창조의 기둥이라고 불리는 높은 밀도의 먼지 기둥이 사진 가운데 근처에서 수 광년 길이로 서있으며 중력 수축을 통해 별을 만들고 있다. 성단 별에서 나오는 강력한 복사에 의해 그 주변 물질이 불려나가고 있고 결국 새로운 별이 태어나면서 다 날아간다. 가운데 왼쪽의 밝게 빛나는 먼지 띠에서 이어진 또 다른 먼지로 자욱한 모습의 별이 태어나고 있는 먼지 기둥은 독수리 성운의 요정이라고 불린다. M16은 약 7,000 광년 거리에 놓여있으며 성운이 가득한 뱀꼬리자리 방향에서 쌍안경이나 작은 망원경으로도 볼 수 있다.

Explanation: A star cluster around 2 million years young surrounded by natal clouds of dust and glowing gas, M16 is also known as The Eagle Nebula. This beautifully detailed image of the region adopts the colorful Hubble palette and includes cosmic sculptures made famous in Hubble Space Telescope close-ups of the starforming complex. Described as elephant trunks or Pillars of Creation, dense, dusty columns rising near the center are light-years in length but are gravitationally contracting to form stars. Energetic radiation from the cluster stars erodes material near the tips, eventually exposing the embedded new stars. Extending from the ridge of bright emission left of center is another dusty starforming column known as the Fairy of Eagle Nebula. M16 lies about 7,000 light-years away, an easy target for binoculars or small telescopes in a nebula rich part of the sky toward the split constellation Serpens Cauda (the tail of the snak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