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니메데와 목성 곁을 지나간 주노(Juno Flyby of Ganymede and Jupiter)

가니메데와 목성 곁을 지나간 주노(Juno Flyby of Ganymede and Jupiter)

0 21
Video Credit: Images: NASAJPL-CaltechSWRIMSSS;
Animation: Koji KuramuraGerald Eichstädt, Mike Stetson; Music: Vangelis

태양계에서 가장 거대한 위성 곁을 날아가면 어떨까? 7월 로봇 탐사선 주노목성의 거대한 위성 가니메데 곁을 스쳐지나가면서 촬영한 영상을 디지털 합성해 그 과정을 담아냈다. 위 영상이 시작하면서 주노는 2000km 크기에 2톤 짜리 위성 곁을 지나가면서 얼음과 울퉁불퉁한 크레이터로 얼룩진 낯선 세계의 모습을 보여준다. 이 거친 표면은 표면 판의 이동에 의한 것이고 크레이터들은 강한 충돌로 인해 생긴 것이다. 계속해서 궤도를 돌면서 주노는 목성 구름 너머 34번째 근접 비행을 진행했다. 이 디지털로 합성된 영상에서는 북쪽에서 소용돌이치는 많은 구름, 가운데를 가로지르는 알록달록한 행성 크기의 존과 밴드, 진주 목걸이를 이루고 있는 하얗고 둥근 구름들, 그리고 마지막으로 남쪽에서 소용돌이치는 더 많은 구름들을 보여준다. 다음 9월 목성은 목성의 또 다른 거대한 위성 유로파 곁을 날아갈 예정이다.

Explanation: What would it be like to fly over the largest moon in the Solar System? In June, the robotic Juno spacecraft flew past Jupiter‘s huge moon Ganymede and took images that have been digitally constructed into a detailed flyby. As the featured video begins, Juno swoops over the two-toned surface of the 2,000-km wide moon, revealing an icy alien landscape filled with grooves and craters. The grooves are likely caused by shifting surface plates, while the craters are caused by violent impacts. Continuing on in its orbit, Juno then performed its 34th close pass over Jupiter’s clouds. The digitally-constructed video shows numerous swirling clouds in the north, colorful planet-circling zones and bands across the middle — featuring several white-oval clouds from the String of Pearls, and finally more swirling clouds in the south. Next September, Juno is scheduled to make a close pass over another of Jupiter’s large moons: Europ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