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와 먼지로 이루어진 올챙이 성운(The Tadpole Nebula in Gas and Dust)

가스와 먼지로 이루어진 올챙이 성운(The Tadpole Nebula in Gas and Dust)

0 61
Image Credit & Copyright: Craig Stocks (Utah Desert Remote Observatories)

무엇이 올챙이 성운 속에 소란을 일으켰을까? 별의 탄생이다. 올챙이 성운, IC 410 속의 먼지로 자욱하게 빛나는 곳은 마차부자리 북쪽 방향으로 약 12,000 광년 거리에 있다. 이 뜨겁게 빛나는 가스 구름은 100 광년 넘는 크기로 펼쳐져있으며 그 안에 있는 산개 성단 NGC 1893에서 나오는 항성풍과 복사로 불려나가고 있다. 이 성간 먼지 구름은 겨우 400백 만년 밖에 안되었고, 밝게 빛나며 새롭게 태어난 성단으로 가득찬 별이 태어나는 중인 성운이다. 위 사진의 오른쪽 아래에서 상대적으로 높은 밀도로 물질이 모인 채 성운의 가운데 영역에서 바깥으로 이어진 흐름을 볼 수 있다. IC 410 속에서 별이 한창 탄생하고 있는 것으로 보이는 이 우주 올챙이의 모양은 약 10광년 길이다. 위 사진은 황 (붉은색), 수소 (녹색), 그리고 산소 (푸른색)으로 각각의 원자에서 나오는 빛을 강조했으며 — 별은 디지털 보정으로 지웠다.

Explanation: What’s causing the commotion in the Tadpole Nebula? Star formation. Dusty emission in the Tadpole Nebula, IC 410, lies about 12,000 light-years away in the northern constellation of the Charioteer (Auriga). The cloud of glowing gas is over 100 light-years across, sculpted by stellar winds and radiation from embedded open star clusterNGC 1893. Formed in the interstellar cloud a mere 4 million years ago, bright newly formed cluster stars are seen all around the star-forming nebula. Notable on the lower-right of the featured image are two relatively dense streamers of material trailing away from the nebula’s central regions. Potentially sites of ongoing star formation in IC 410, these cosmic tadpole shapes are about 10 light-years long. The image was processed highlighting the emission from sulfur (red), hydrogen (green), and oxygen (blue) gas — but with the stars digitally removed.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