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시광과 X-선으로 담은 고양이 눈 성운(The Cat’s Eye Nebula in Optical and...

가시광과 X-선으로 담은 고양이 눈 성운(The Cat’s Eye Nebula in Optical and X-ray)

0 32
Image Credit: NASAESAHubble Legacy ArchiveChandra X-ray Obs.;
Processing & Copyright: Rudy Pohl

누군가에겐 마치 고양이 눈처럼 보일 것이다. 또 다른 이들에겐 거대한 우주 소라 껍데기처럼 보일 것이다. 이곳은 사실 가장 밝고 가장 세밀한 행성상 성운 중 하나로, 태양과 같은 별이 진화 마지막 단계에서 가스를 뱉어내는 짧은 순간의 모습이다. 이 성운의 중심에서 죽어가고 있는 별은 격렬하게 외곽 층을 벗어던지며 동심원 형태의 껍질을 만들었다. 이 아름답고 복잡하고 대칭적인 안쪽의 구조가 어떻게 형성되었는지는 여전히 밝혀지지 않았다. 위 사진은 허블 우주 망원경과 궤도를 돌고 있는 찬드라 망원경으로 담은 X-선 영상을 모아 만든 것이다. 이 너무나 아름답게 우주를 떠도는 형체는 약 0.5 광년이 넘는 크기로 펼쳐져있다. 물론 이 고양이의 눈을 바라보며 인류는 우리 태양이 앞으로 약 50억년 후에 행성상 성운으로서 죽게될 것이라는 운명을 내다볼 수 있다.

Explanation: To some it looks like a cat’s eye. To others, perhaps like a giant cosmic conch shell. It is actually one of brightest and most highly detailed planetary nebula known, composed of gas expelled in the brief yet glorious phase near the end of life of a Sun-like star. This nebula‘s dying central star may have produced the outer circular concentric shells by shrugging off outerlayers in a series of regular convulsions. The formation of the beautiful, complex-yet-symmetric inner structures, however, is not well understood. The featured image is a composite of a digitally sharpened Hubble Space Telescope image with X-ray light captured by the orbiting Chandra Observatory. The exquisite floating space statue spans over half a light-year across. Of course, gazing into this Cat’s Eye, humanity may well be seeing the fate of our sun, destined to enter its own planetary nebula phase of evolution … in about 5 billion year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