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A20061NuSTARAndromeda

mage Credit: NASA, JPL-Caltech, GSFC, NuSTAR, GALEX

고작 250만 광년 떨어진 안드로메다 혹은 M31은 우리에게 바로 이웃한 은하이다. 사진 속 표시한 영역은 NASA의 핵 분광 망원경을 통해 이웃한 거대 나선 은하에서 나오는 고에너지 X선을 관측한 것으로, 약 40여개의 X선 광원이 확인되었다. 이들은 평범한 별을 짝으로 두고 그 곁을 블랙홀이나 중성자 별이 맴도는 쌍성에 의한 것으로 보인다. 사실, 거대한 안드로메다와 우리은하는 국부 은하군에서 가장 무거운 은하이다. 안드로메다는 NuSTAR로도 그 안의 X선 쌍성들을 자세히 들여다 보고, 우리은하의 별들과 비교할 수 있을 정도로 가깝다. 사진의 배경에 보이는 안드로메다는 NASA의 은하 진화 탐사선으로 강한 자외선 빛으로 바라본 모습이다.

Explanation: A mere 2.5 million light-years away, the Andromeda Galaxy, also known as M31, really is just next door as large galaxies go. In this (inset) scan, image data from NASA’s Nuclear Spectrosopic Telescope Array has yielded the best high-energy X-ray view yet of our large neighboring spiral, revealing some 40 extreme sources of X-rays, X-ray binary star systems that contain a black hole or neutron star orbiting a more normal stellar companion. In fact, larger Andromeda and our own Milky Way are the most massive members of the local galaxy group. Andromeda is close enough that NuSTAR can examine its population of X-ray binaries in detail, comparing them to our own. The background image of Andromeda was taken by NASA’s Galaxy Evolution Explorer in energetic ultraviolet ligh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