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상성단 NGC 6752 (Globular Star Cluster NGC 6752)

구상성단 NGC 6752 (Globular Star Cluster NGC 6752)

0 154
Image Credit & Copyright: Jose Joaquin Perez

남쪽의 공작자리 방향으로 약 13,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는 구상성단 NGC 6752은 우리은하의 헤일로를 떠돌고 있다. 100억년보다 더 오래된 NGC 6752는 센타우르스자리 오메가와 큰부리새자리 47에 이어 지구의 밤하늘에서 세번째로 밝은 구상성단이다. 이곳은 약 100 광년 지름 안에 10만 개가 넘는 별들이 둥글게 모여있다. NGC 6752을 망원경으로 탐사한 결과 성단 중심 부근에 아주 많은 비율로 별들이 다중 항성계를 갖고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또 최소한 태양 보다 두 배 이상 더 오래된 별들로 존재하기 어려울 정도로 너무 어리고 무거운 별들인 청색낙오성들이 많이 있는 것도 확인되었다. 이 청색낙오성들은 별들의 밀도가 높은 성단 중심부에서 별들이 병합하고 충돌하면서 만들어지는 것으로 생각된다. 이 선명한 사진 속에는 오래된 붉은 별들이 노란 빛으로 담겨있다. (참고: 성단 중심에서 열한시 방향에 보이는 밝고 뾰족한 푸른 별은 NGC 6752의 방향에서 보이는 배경 별이다.)

Explanation: Some 13,000 light-years away toward the southern constellation Pavo, the globular star cluster NGC 6752 roams the halo of our Milky Way galaxy. Over 10 billion years old, NGC 6752 follows clusters Omega Centauri and 47 Tucanae as the third brightest globular in planet Earth’s night sky. It holds over 100 thousand stars in a sphere about 100 light-years in diameter. Telescopic explorations of the NGC 6752 have found that a remarkable fraction of the stars near the cluster’s core, are multiple star systems. They also reveal the presence of blue straggle stars, stars which appear to be too young and massive to exist in a cluster whose stars are all expected to be at least twice as old as the Sun. The blue stragglers are thought to be formed by star mergers and collisions in the dense stellar environment at the cluster’s core. This sharp color composite also features the cluster’s ancient red giant stars in yellowish hues. (Note: The bright, spiky blue star at 11 o’clock from the cluster center is a foreground star along the line-of-sight to NGC 6752)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