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pler16b_2600c

Poster Illustration Credit: NASA, JPL, Exoplanet Travel Bureau

탈 지구급 휴가를 만끽하고 싶은가? 쌍성 주변을 맴도는 행성 케플러-16b에 놀러 가보는 것을 추천한다. 사실 케플러-16b는 처음으로 발견된 쌍성 주변을 맴도는 행성이다. 이 곳은 약 200 광년 정도 떨어진 곳에 있는 가볍고, 온도가 낮은 별 주변을 229일에 한번 씩 넓은 궤도를 그리며 돌고 있다. 그 중심 별은 곁의 다른 별을 한번 씩 가리면서, 밝기가 어두워진다. 하지만 케플러-16b 자체는 그 식 현상 중에서 추가로 아주 작은 밝기 변화를 일으키는 것을 통해 발견되었다. 마치 공상 과학 영화 스타워즈의 타투인 행성처럼, 이 곳의 지평선 아래로 두 개의 태양이 지고 있을 것이다. 하지만 케플러-16b는 타투인 행성처럼 사막 행성은 아닐 것이다. 대신, 케플러-16b는 춥고, 살기 어려운 곳으로 대략 토성 정도의 질량을 갖고 있는 가스 표면으로 이루어진 곳일지 모른다. 따라서 만약 간다면 옷을 좀 챙기는 것을 추천한다. 혹은 또 다른 미래의 예정된 휴가지를 추천한다.

Explanation: Want to take a relaxing interstellar vacation? Consider visiting Kepler-16b, a world in a binary star system. In fact Kepler-16b is the first discovered circumbinary planet. It was detected in a wide 229 day orbit around a close pair of cool, low-mass stars some 200 light-years away. The parent stars eclipse one another in their orbits, observed as a dimming of starlight. But Kepler-16b itself was discovered by following the additional very slight dimming produced during its transits. Like sci-fi planet Tatooine of Star Wars fame, two suns would set over its horizon. Still, Kepler 16b is probably not a Tatooine-like terrestrial desert world. Instead, Kepler 16b is thought to be a cold, uninhabitable planet with about the mass of Saturn and a gaseous surface … so plan to dress accordingly. Or, choose another Visions of the Future vacation destinat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