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목점 11: 목성 스쳐가기 (Perijove 11: Passing Jupiter)

근목점 11: 목성 스쳐가기 (Perijove 11: Passing Jupiter)

0 206

Video Credit & LicenseNASAJunoSwRIMSSSGerald EichstadtMusicMoonlight Sonata (Ludwig van Beethoven) 단락

목성에 온 것을 환영한다! NASA의 로봇 탐사선 주노는 계속해서 53일 주기의, 크게 찌그러진 궤도를 돌며 태양계에서 가장 거대한 행성 주변을 돌고 있다. 위 영상은 2016년 중반 목성에 도착했던 주노가 2018년 초에 목성에 열 한 번째로 접근했던 근목점 11 당시의 모습이다. 위의 색을 입힌 타임 랩스 영상은 36 주노 캠 영상으로 기록한 약 네 시간의 기록이 담겨있다. 주노가 가장 가까이 접근하면서 — 목성의 상층 구름에서 약 3,500 km — 탐사선은 거대한 행성의 놀라울 정도로 세밀한 모습을 기록했다. 주노는 행성을 돌고 있는 밝은 구름 지역과 어두운 띠와 지구의 허리케인보다 훨씬 거대한 수 많은 소용돌이치는 원형 폭풍을 바라봤다. 근목점 이후, 목성은 점점 멀어지면서 목성의 남쪽에 나타난 독특한 구름의 모습이 등장한다. 과학 데이터를 확보하기 위해 주노는 장비들이 굉장히 강한 방사능에 노출될 정도로 목성에 아주 가까이 접근하고 있다.

Explanation: Here comes Jupiter! NASA‘s robotic spacecraft Juno is continuing on its 53-day, highly-elongated orbits around our Solar System’s largest planet. The featured video is from perijove 11 in early 2018, the eleventh time Juno has passed near Jupiter since it arrived in mid-2016. This time-lapse, color-enhanced movie covers about four hours and morphs between 36 JunoCam images. The video begins with Jupiter rising as Junoapproaches from the north. As Juno reaches its closest view — from about 3,500 kilometers over Jupiter’s cloud tops — the spacecraft captures the great planet in tremendous detail. Juno passes light zones and dark belt of clouds that circle the planet, as well as numerous swirling circular storms, many of which are larger than hurricanes on Earth. After the perijove, Jupiter recedes into the distance, now displaying the unusual clouds that appear over Jupiter’s south. To get desired science data, Juno swoops so close to Jupiter that its instruments are exposed to very high levels of radiat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