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무 너머에서 만난 달과 금성 (Moon and Venus Appulse over a Tree)

나무 너머에서 만난 달과 금성 (Moon and Venus Appulse over a Tree)

0 513

Image Credit & Copyright: Alex Dzierba

달 근처에 있는 밝은 점은 무엇일까? 금성이다. 약 일주일 전, 지구의 달이 멀리 떨어진 행성 금성에 아주 가까이 접근했고 그 사이 각도는 거의 충돌했다고도 여겨진다. 좌표계상에서 근접과 비슷한 이 충돌이라는 말은 두 천체가 아주 가까이 만났을 때를 나타낸다. 금성과 달의 충돌 — 둘 사이 거리가 약 0.05 정도 — 의 모습이 미국하와이에 있는 오아후의 섬의 코코 크레이터에서 이른 아침 달이 떠오르는 모습을 포착했다. 지구에 반사된 햇빛에 비치면서 지구조가 보이고, 왼쪽 아래 햇빛을 바로 받는 부분은 초승달 모습으로 빛난다. 배경의 키아웨 나무의 나뭇가지와 잎들이 밝은 초승달을 배경으로 그림자를 그리고 있으며, 어두운 하늘을 배경으로는 배경 산란에 의해 하얗게 보인다. 달과 다른 천체가 충돌하는 일은 매 년 가끔씩일어난다. 예를 들어 달은 3월 1일 멀리 떨어진 토성과 겨우 0.02  사이를 두고 지나갈 예정이다.

Explanation: What’s that bright spot near the Moon? Venus. About a week ago, Earth’s Moon appeared unusually close to the distant planet Venus, an angular coincidence known as an appulse. Similar to a conjunction, which is a coordinate term, an appulse refers more generally to when two celestial objects appear close together. This Moon and Venus appulse — once as close as 0.05 degrees — was captured rising during the early morning behind Koko crater on the island of O’ahu in HawaiiUSA. The Moon was in a crescent phase with its lower left reflecting direct sunlight, while the rest of the Moon is seen because of Earthshine, sunlight first reflected from the Earth. Some leaves and branches of a foreground kiawe tree are seen in silhouette in front of the bright crescent, while others, in front of a darker background, appear white because of forward scattering. Appulses involving the Moon typically occur several times a year: for example the Moon is expected to pass within 0.20 degrees of distant Saturn on March 1.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