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unareclipse_27Sep_beletsky

Image Credit & Copyright: Yuri Beletsky (Carnegie Las Campanas Observatory)

지난 9월 27일과 28일 카네기 라스 캄파나스 천문대에서 알록달록한 남반구의 밤하늘을 이 환상적인 파노라마 사진으로 담았다. 6.5m 크기의 쌍둥이 마젤란 망원경의 돔이 우리 은하 중심부를 지나가는 어두운 띠와 산란된 빛줄기로 덮여있다. 하지만 가장 눈에 들어오는 것은 붉은 달빛이다. 모두가 예측했던 근지점에서의 개기 월식이 진행되는 동안 달이 지구의 그림자 속으로 들어오면서, 행성의 지평선에 위아래로 걸친 햇살이 지구의 원뿔 모양의 그림자에 산란되어 그 빛이 달에 반사되었다. 개기 월식이 극적으로 펼쳐지는 동안, 대기광의 그림자의 붉은 빛과 녹색 빛을 비롯한 밤하늘으리 또다른 빛깔들이 민감한 디지털 카메라에 함께 스며들었다. 어떤 이들은 지평선 근처에서 붉은 대기광 속에 파묻혀 작은 얼룩처럼 보이는, 달 보다 더 먼 안드로메다 은하의 위치를 콕 집어낼 수 있을 것이다. 우리 은하의 위성 은하인 마젤란 은하들은 파노라마 사진의 전체 화면에서 왼쪽으로 멀리 함께 놓여있다.

Explanation: This stunning panorama in southern skies was recorded on the colorful night of September 27/28 from Carngegie Las Campanas Observatory. A diffuse glow and dark rifts of the central Milky Way hang over domes of the twin 6.5 meter Magellan telescopes. But most eye-catching is the deep red glow of the Moon. Immersed in Earth’s shadow during the much anticipated perigee-total-lunar eclipse, the Moon’s surface reflects the light of sunsets and sunrises scattered and refracted into the planet’s cone-shaped umbra. Along with the dramatic hue of the eclipsed Moon, other colors of that night captured by the sensitive digital camera include the red and green shades of atmospheric airglow. Viewers can also spot the Andromeda Galaxy below the Moon, seen as a tiny smudge through the reddish airglow and lights along the horizon. The Magellanic Clouds, satellite galaxies of the Milky Way, join in at the far left of the full panorama fram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7

0 30

0 36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