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atersGalaxyTafreshi

Image Credit & Copyright: Babak Tafreshi (TWAN)

우리 지구의 호주, 남부 지역에 위치한 헨버리 크레이터는 약 4,000년 정도 된 충돌의 흔적이다. 아주 오래전 운석이 여러 조각으로 부서지면서, 그 중 가장 큰 조각이 직경 약 180 m 정도 되는 크기의 크레이터를 만들었다. 남반구의 밤하늘을 담고 있는 위 사진에 배경에 담긴 풍화된 바닥과 벽이 바로 그곳이다. 세로로 긴 파로나마 장면에는 아주 밝은 우리 은하수가 지평선 위로 길게 담겨있으며, 별로 가득한 그 중심부는 먼지 구름으로 갈라져있다. 은하 평면을 따라 알파 그리고 베타 센타우리와 함께 남십자성의 별들이 밝게 빛나고 있다. 이 환상적이고, 어두운 하늘을 찍은 이 사진에는 우리은하의 위성 은하, 소 마젤란 성운이 밝게 왼쪽에 담겨있다. 지평선에서 올라오고 있는 희미한 빛은 마을의 모습이 아니라, 대 마젤란 성운이 위로 떠오르고 있는 모습이다.

Explanation: The Henbury craters in the Northern Territory, Australia, planet Earth, are the scars of an impact over 4,000 years old. When an ancient meteorite fragmented into dozens of pieces, the largest made the 180 meter diameter crater whose weathered walls and floor are lit in the foreground of this southern hemisphere nightscape. The vertical panoramic view follows our magnificent Milky Way galaxy stretching above horizon, its rich central starfields cut by obscuring dust clouds. A glance along the galactic plane also reveals Alpha and Beta Centauri and the stars of the Southern Cross. Captured in the region’s spectacular, dark skies, the Small Magellanic Cloud, satellite of the Milky Way, is the bright galaxy to the left. Not the lights of a nearby town, the visible glow on the horizon below it is the Large Magellanic Cloud rising.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5

0 7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