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luvdb141_1rot1024Image Credit & Copyright: Thomas Lelu

독특한 모습을 하고 있는 이 반짝 반짝 빛나는 곳은 밤하늘의 왕족 별자리 세페우스자리 주변을 부유하고 있는 지역이다. 물론, 이 모습은 어렴풋하게 별빛을 반사하고 있는 우주 먼지 구름이다. 우리 지구 주변에서 아주 멀리에서 떨어져서 이들은 은하수 은하 원반 위에 놓인 채 약 1,200 광년 거리에 떨어진 복잡한 세페우스 플레어 분자 구름의 가장자리에 걸쳐져있다. 다른 유령같은 어렴풋한 천체보다 더 밝은 약 2 광년이 넘는 크기로 펼쳐진 vdB 141 또는 Sh2-136는 유령 성운으로도 알려져있으며, 별들로 가득찬 위 사진의 오른쪽에 자리하고 있다. 성운의 안에는 별이 탄생하는 과정을 겪으면서 밀도가 높은 핵이 수축하고 있는 흔적을 확인할 수 있다.

Explanation: Spooky shapes seem to haunt this jeweled expanse, drifting through the night in the royal constellation Cepheus. Of course, the shapes are cosmic dust clouds faintly visible in dimly reflected starlight. Far from your own neighborhood on planet Earth, they lurk along the plane of the Milky Way at the edge of the Cepheus Flare molecular cloud complex some 1,200 light-years away. Over 2 light-years across and brighter than the other ghostly apparitions, vdB 141 or Sh2-136 is also known as the Ghost Nebula, seen at the right of the starry field of view. Within the nebula are the telltale signs of dense cores collapsing in the early stages of star formatio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