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호라이즌스에서 바라본 울티마 툴레 (Ultima Thule from New Horizons)

뉴호라이즌스에서 바라본 울티마 툴레 (Ultima Thule from New Horizons)

0 405

Image Credit: NASAJHU’s APLSwRIColor Processing: Thomas Appéré

멀리 떨어진 소행성들은 태양 근처의 소행성과 얼마나 다를까? 그 답을 찾기 위해 NASA는 로봇 탐사선 뉴 호라이즌스를 울티마 툴레라는 별명이 붙어있는 대표적인 카이퍼 벨트 천체 2014 MU69로 보내 인류 역사상 가장 먼 곳의 탐사를 진행했다. 30 km 크기의 이 우주 돌맹이의 모습을 1월 1일 제대로 바라보며 찍은 위 사진은 울티마 툴레의 고해상도 모습이 담겨있다. 울티마 툴레는 태양계 안쪽의 다른 소행성들의 모습과 다르며, 특이한 표면과 상대적으로 뚜렷한 크레이터, 그리고 거의 둥근 구체의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이 모습은 태양계 초기에 있던 충돌로 인해 두 물체가 부딪히면서 — 울티마와 툴레 — 이들이 한데 붙어버렸다는 가설을 뒷받침한다. 앞으로 연구가 꾸준히 진행되며 울티마 툴레의 다른 표면의 기원을 더 잘 이해하게 될 것이고, 이곳이 옅은 대기를 갖고 있는지, 또 그 붉은 색깔과 고대 태양계 와 우리 지구의 형성에 관한 이야기를 더 분석할 예정이다.

Explanation: How do distant asteroids differ from those near the Sun? To help find out, NASA sent the robotic New Horizons spacecraft past the classical Kuiper belt object 2014 MU69, nicknamed Ultima Thule, the farthest asteroid yet visited by a human spacecraft. Zooming past the 30-km long space rock on January 1, the featured image is the highest resolution picture of Ultima Thule’s surface beamed back so far. Utima Thuli does look different than imaged asteroids of the inner Solar System, as it shows unusual surface texture, relatively few obvious craters, and nearly spherical lobes. Its shape is hypothesized to have formed from the coalescence of early Solar System rubble in into two objects — Ultima and Thule — which then spiraled together and stuck. Research will continue into understanding the origin of different surface regions on Ultima Thule, whether it has a thin atmosphere, how it obtained its red color, and what this new knowledge of the ancient Solar System tells us about the formation of our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