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 용골 성운 (The Great Carina Nebula)

대 용골 성운 (The Great Carina Nebula)

0 402

Image Credit & CopyrightMaicon Germiniani

NGC 3372로도 불리는 남쪽 하늘의 보석 대 용골 성운은 300 광년이 넘는 크기로, 우리은하에서 가장 거대한 별 탄생 지역 중 하나다. 더 북쪽에 있는 이보다 작은 대 오리온 성운처럼 용골 성운은 맨눈으로도 쉽게 찾을 수 있지만, 약 5배 더 먼 7,5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다. 망원경으로 담은 이 아름다운 장면을 통해 이 지역 중심에서 빛나는 성간 가스들의 가닥과 빛을 가리는 우주 먼지 구름들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 장면은 50 광년 넘는 크기를 담고 있다. 용골 성운은 어리고 아주 무거운 별들을 품고 있으며, 그 중에는 (가운데 왼쪽 위) 산개 성단 트럼플러 14와 태양 질량의 100배에 달하는 아주 활발한 변광성 용골자리 에타 별등이 있다. 용골자리 에타는 먼지로 자욱한 열쇠 구멍 성운 (NGC 3324) 바로 아래 있는 가장 밝은 별이다. 용골자리 에타 자체는 초신성 폭발의 잔해로, 엑스선 영상을 통해 대 용골 성운이 초신성 공장이라는 사실을 확인할 수 있다.

Explanation: A jewel of the southern sky, the Great Carina Nebula, also known as NGC 3372, spans over 300 light-years, one of our galaxy’s largest star forming regions. Like the smaller, more northerly Great Orion Nebula, the Carina Nebula is easily visible to the unaided eye, though at a distance of 7,500 light-years it is some 5 times farther away. This gorgeous telescopic close-up reveals remarkable details of the region’s central glowing filaments of interstellar gas and obscuring cosmic dust clouds. The field of view is over 50 light-years across. The Carina Nebula is home to young, extremely massive stars, including the stars of open cluster Trumpler 14 (above and left of center) and the still enigmatic variable Eta Carinae, a star with well over 100 times the mass of the Sun. Eta Carinae is the brightest star, centered here just below the dusty Keyhole Nebula (NGC 3324). While Eta Carinae itself maybe on the verge of a supernova explosion, X-ray images indicate that the Great Carina Nebula has been a veritable supernova factor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20

0 22

0 24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