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듬이를 탐사하다(Exploring the Antennae)

더듬이를 탐사하다(Exploring the Antennae)

0 71
Image Credit & CopyrightDietmar HagerEric Benson

남쪽의 까마귀자리 방향으로 약 6천만 광년 거리에 두 거대한 은하가 충돌하고 있다. NGC 4038와 NGC 4039라 불리는 두 은하 속 별들은 수 억 년 전부터 아주 드물고 강력한 파괴적인 충돌을 경험하고 있다. 하지만 은하 속 가스와 먼지로 이루어진 거대한 구름들은 우주 잔해 중심 근처에서 격렬한 별 탄생을 경험하고 있다. 약 50만 광년 크기로 펼쳐진 이 환상적인 장면은 중력적 조석력에 의해 물질이 멀리 떨어져나가며 새로운 성단이 탄생하는 장면을 보여준다. 지상에서 촬영한 이 인상적인 선명한 사진은 2012-2021년 동안 총 88 시간의 노출 시간 동안 찍은 사진을 모아서 만든 것으로, 시야에 들어오는 훨신 먼 배경 은하들과 흐릿한 조석 꼬리들의 모습까지 담고 있다. Arp 244라고도 불리는 이 은하 한 쌍의 길고 둥글게 이어진 겉모습은 그 유명한 이름 – 더듬이를 연상시킨다.

Explanation: Some 60 million light-years away in the southerly constellation Corvus, two large galaxies are colliding. Stars in the two galaxies, cataloged as NGC 4038 and NGC 4039, very rarely collide in the course of the ponderous cataclysm that lasts for hundreds of millions of years. But the galaxies’ large clouds of molecular gas and dust often do, triggering furious episodes of star formation near the center of the cosmic wreckage. Spanning over 500 thousand light-years, this stunning view also reveals new star clusters and matter flung far from the scene of the accident by gravitational tidal forces. The remarkably sharp ground-based image, an accumulation of 88 hours of exposure captured during 2012-2021, follows the faint tidal tails and distant background galaxies in the field of view. The suggestive overall visual appearance of the extended arcing structures gives the galaxy pair, also known as Arp 244, its popular name – The Antenna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