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산가와 일식 (The Climber and the Eclipse)

등산가와 일식 (The Climber and the Eclipse)

0 448

Image Credit & Copyright: Andrew Struder

개기 일식을 배경으로 바위 위에 올라가서 사진을 찍으면 어떨까? 기뻐하라 — 왜냐하면 그 계획은 실현되었기 때문이다. 각기 다른 장소에서 한 달 동안 찾아다닌 끝에, 사진작가들은 등산가 테드 헤서, 마티나 티벨, 그리고 마이클 세인블럼과 함께 일주일동안 오레곤의 스미스 락 주립 공원을 찾아, 100m 높이의 원숭이 얼굴 바위에서 개기 일식을 배경으로 아주 극적인 장면을 찍었다. 일식이 진행되는 시간이 가까워지면서 긴장감은 올라갔고, 배치는 절묘했으며, 바위에 오른 토미 스미스는 준비 되어있었다. 딱 일정 계획에 맞춰서, 달이 태양 앞을 지나가면서, 스미스는 계획대로 달 앞으로 움직였다. 이 사진에 담긴 개기 일식은 완벽히 다이아몬드 반지와 같은 모습을 보여주며, 달의 표면 너머로 멀리 아른거리는 태양의 일부를 함께 볼 수 있다.

Explanation: What should you do if your rock climbing picture is photobombed by a total eclipse of the Sun? Rejoice — because your planning paid off. After months of considering different venues, and a week of scouting different locations in Oregon‘s Smith Rock State Park, a group of photographers and rock climbers led by Ted Hesser, Martina Tibell, and Michael Shainblum settled on picturesque 100-meter tall Monkey Face tower as the dramatic foreground for their images of the pending total solar eclipse. Tension mounted as the eclipse time approached, planned juxtapositions were scrutinized, and the placement of rock climber Tommy Smith was adjusted. Right on schedule, though, the Moon moved in front of the Sun, and Smith moved in front of the Moon, just as planned. The solar eclipse image displayed here actually shows a diamond ring, an eclipse phase when a bit of the distant Sun is still visible beyond the Moon’s surfac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