먼 외계행성에서 발견된 수증기 (Water Vapor Discovered on Distant Exoplanet)

먼 외계행성에서 발견된 수증기 (Water Vapor Discovered on Distant Exoplanet)

0 234

Illustration Credit: ESANASAHubbleArtist: M. Kornmesser

생명은 어디에 있을까? 태양계 바깥에 생명이 생존할만한 행성이 어디에 있을지를 찾는 인류의 거대한 질문 중 하나는 먼 외계행성 K2-18b의 대기에서 최근 발견된 수증기로 이어진다. 이 행성은 사자자리방향으로 약 124 광년 거리에 떨어진 별 K2-18곁을 돌고 있다. 이 외계행성은 우리 지구보다 훨씬 크고 무겁지만, 중심 별의 거주 가능 구역을 돌고 있다. K2-18는 우리 태양보다 더 붉지만, K2-18b의 하늘에서 그 밝기는 지구의 하늘에서 본 태양과 비슷하다. 이 발견은 세 개의 우주 망원경: 허블스피처, 그리고 케플러의 데이터를 통해 별 앞으로 행성이 지나갈 때수증기에 의한 흡수 현상으로 이뤄졌다. 위 그림에서 외계행성 K2-18b는 오른쪽에 있고 그 중심 별인 적색 왜성K2-18는 왼쪽에 있으며, 아직 확인되지 않은 일곱 개의 행성이 이들 사이에 있다. 

Explanation: Where else might life exist? One of humanity’s great outstanding questions, locating planets where extrasolar life might survive took a step forward recently with the discovery of a significant amount of water vapor in the atmosphere of distant exoplanet K2-18b. The planet and it parent star, K2-18, lie about 124 light years away toward the constellation of the Lion (Leo). The exoplanet is significantly larger and more massive than our Earth, but orbits in the habitable zone of its home star. K2-18, although more red than our Sun, shines in K2-18b‘s sky with a brightness similar to the Sun in Earth’s sky. The discovery was made in data from three space telescopes: HubbleSpitzer, and Kepler, by noting the absorption of water-vapor colors when the planet moved in front of the star. The featured illustration imagines exoplanet K2-18b on the right, its parent red dwarf star K2-18 on the left, and an unconfirmed sister planet between them.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