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성의 바로 아래에서 (Beneath Jupiter)

목성의 바로 아래에서 (Beneath Jupiter)

0 916

Image Credit: NASA, Juno, SwRI, MSSS, Gerald Eichstädt & Seán Doran

목성이 우리가 알고 있는 것보다 더 이상해보인다. NASA의 주노 탐사선은 목성 주변을 아주 큰 타원 궤도를 돌며 6번을 돌았다. 사진에 담긴 모습은 행성 전역을 뒤덮고 있는 놀라운 수평 띠들과 복잡한 모습의 소용돌이가 보이는 바로 아래에서 바라본 목성의 모습이다. 하얀 소용돌이 구름은 적도 주변에서 볼 수 있다. 주노가 전해준 최근 관측 결과에 따르면 목성의 기후 현상은 구름 꼭대기까지 쭉 펼쳐져 있으며, 목성의 자기장이 아주 높은 지역들이 있다. 주노는 약 6주간 목성 주변에서 37번의 궤도를 더 돌 계획이다.

Explanation: Jupiter is stranger than we knew. NASA’s Juno spacecraft has now completed its sixth swoop past Jupiter as it moves around its highly elliptical orbit. Pictured, Jupiter is seen from below where, surprisingly, the horizontal bands that cover most of the planet disappear into swirls and complex patterns. A line of white oval clouds is visible nearer to the equator. Recent results from Juno show that Jupiter‘s weather phenomena can extend deep below its cloud tops, and that Jupiter’s magnetic field varies greatly with location. Juno is scheduled to orbit Jupiter 37 times with each orbit taking about six week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