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개기일식의 장엄한 모습 (Wide Field View of Great American Eclipse)

미국 개기일식의 장엄한 모습 (Wide Field View of Great American Eclipse)

0 535

Image Credit & Copyright: Nicolas Lefaudeux

개기일식으로 어둠이 찾아오면 태양의 코로나에서 나오는 빛을 쉽게 볼 수 있다. 아주 밝은 태양 원반에 파묻혀 있던 넓게 펼쳐진 코로나태양의 외곽 대기가 매혹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코로나의 아주 넓게 퍼져있는 밝은 빛줄기의 세세한 모습은 눈으로도 쉽게 구분할 수 있지만 사진에 담는 것은 어렵다. 하지만 무려 120 장이 넘는 여러 장의 사진을 디지털 처리해서 만든 위 사진에는 2017년 8월 미대륙 일식이 벌어지던 당시의 태양 코로나의 아주 넓게 펼쳐진 모습이 담겨있다. 뚜렷하게 뜨거운 가스와 자기장이 뒤섞여 만들어낸 복잡한 층과 타오르는 모습을 볼 수 있다. 11 등급까지 어두운 수백 개의 별들이 달과 태양 너머에 떠있고 오른쪽 멀리 붉은 화성도 볼 수 있다. 다음 개기 일식은 7월 2일 칠레와 아르헨티나에서 해가 저무는 동안 볼 수 있다.

Explanation: Only in the fleeting darkness of a total solar eclipse is the light of the solar corona easily visible. Normally overwhelmed by the bright solar disk, the expansive corona, the sun’s outer atmosphere, is an alluring sight. But the subtle details and extreme ranges in the corona’s brightness, although discernible to the eye, are notoriously difficult to photograph. Pictured here, however, using over 120 images and meticulous digital processing, is a detailed wide-angle image of the Sun’s corona taken during the Great American Eclipse in 2017 August. Clearly visible are intricate layers and glowing caustics of an ever changing mixture of hot gas and magnetic fields. Hundreds of stars as faint as 11th magnitude are visible behind the Moon and Sun, with Mars appearing in red on the far right. The next total eclipse of the Sun will occur on July 2 and be visible during sunset from a thin swath across Chile and Argentin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