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Credit: Cassini Imaging Team, SSI, JPL, ESA, NASA

미마스는 고작 400km (250 마일) 지름의 크레이터가 곳곳에 패인 토성의 얼음 위성이다. 가장 거대한 크레이터인 허셜은 거의 140km 크기를 갖고 있다. 미마스 자체 지름의 1/3 정도나 되는 허셜 크레이터는 특히 공상 과학 팬들에게 스타 워즈에 등장하는 데스 스타 같은 무서운 모습을 연상 시킨다. 사실 이 작은 달에 크레이터를 만든 것보다 조금 더 큰 충돌이라면 미마스 전체는 파괴될 수도 있었다. 2016년 10월에 카시니로 촬영한 이 사진에서 토성에 엮어 동주기 자전을 하는 위성의 토성 반대편은 햇빛을 맞으며 오른쪽에 거대한 크레이터를 비추고 있다. 크레이터 바닥을 따라 긴 그림자가 그려진 채, 허셜의 중심에는 행성 지구 위에 있는 에베레스트만큼 높은 산이 자리하고 있다.

Explanation: Mimas is an icy, crater-pocked moon of Saturn a mere 400 kilometers (250 miles) in diameter. Its largest crater Herschel is nearly 140 kilometers wide. About a third the diameter of Mimas itself, Herschel crater gives the small moon an ominous appearance, especially for scifi fans of the Death Star battlestation of Star Wars fame. In fact, only a slightly bigger impact than the one that created such a large crater on a small moon could have destroyed Mimas entirely. In this Cassini image from October 2016, the anti-Saturn hemisphere of the synchronously rotating moon is bathed in sunlight, its large crater near the right limb. Casting a long shadow across the crater floor, Herschel’s central mountain peak is nearly as tall as Mount Everest on planet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7

0 30

0 36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