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Credit & Copyright: Bill Jelen

지난 2월 10일 해가 지고 지구의 플로리다 코코아 해변에서 바라본 떠오르는 달은 지구를 지나친 어두운 바깥 그림자 속에 가려져있다. 2017년 첫 월식이 진행되는 동안 반영 월식의 과정을 해변에서 쭉 담아냈다. 물론 반영 월식은 행성의 본영 월식보다는 더 밝다. 중심의 어두운 그림자는 달의 원반이 개기 혹은 부분 월식을 겪는 동안 쉽게 볼 수 있다. 하지만 이 반영 월식에서 달의 원반은 어느정도 어두어진 상태로 서쪽 지평선에서 떠올랐다. 2017년의 두번째 식 현상은 더 극적인 모습일 것이다. 지구의 남반구에서 그 모습을 바라보면 2월 26일 금환 일식을 만끽할 수 있을 것이다.

Explanation: As seen from Cocoa Beach Pier, Florida, planet Earth, the Moon rose at sunset on February 10 while gliding through Earth’s faint outer shadow. In progress was the first eclipse of 2017, a penumbral lunar eclipse followed in this digital stack of seaside exposures. Of course, the penumbral shadow is lighter than the planet’s umbral shadow. That central, dark, shadow is easily seen on the lunar disk during a total or partial lunar eclipse. Still, in this penumbral eclipse the limb of the Moon grows just perceptibly darker as it rises above the western horizon. The second eclipse of 2017 could be more dramatic though. With viewing from a path across planet Earth’s southern hemisphere, on February 26 there will be an annular eclipse of the Sun.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