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조자리의 우주 구름(Cosmic Clouds in Cygnus)

백조자리의 우주 구름(Cosmic Clouds in Cygnus)

0 108
Image Credit & CopyrightWolfgang Zimmermann

하늘을 날고 있는 백조자리 방향으로 우리은하 원반을 따라 별들이 가득한 이 곳에 우주 가스 구름이 흐르고 있다. 너무 어두워서 맑고 어두운 밤하늘에서도 맨눈으로는 볼 수 없다. 카메라와 망원 렌즈로 담은 협대역 필터 이미지 데이터로 이 10도 너비의 넓은 화면을 담았다. 이 모자이크 사진은 뜨거운 수소와 산소 원자 가스를 배경으로 별들이 태어나고있는 먼지 구름의 실루엣을 담고있다. NGC 6888는 위쪽 근처에 있는 발광 성운이다. 약 25 광년 거리에 있는 무거운 울프-레잇 별에서 불어나온 항성풍에 불려나가며 초승달 성운으로 알려진 모습이 만들어졌다. 화면 속 가운데 아래에서 흐릿하고 푸르게 빛나는 것이 울프-레잇 별의 흔적이다. 엄청난 속도로 연료를 태우면서 항성 진화 단계 막바지 쯤, 별들은 환상적인 초신성으로 폭발을 했다. 오른쪽에는 무겁고 어린 O형 별이 튤립 성운 Sh2-101에 에너지를 비추고 있다.

Explanation: These cosmic clouds of gas and dust drift through rich star fields along the plane of our Milky Way Galaxy toward the high flying constellation Cygnus. They’re too faint to be seen with the unaided eye though, even on a clear, dark night. Image data from a camera and telephoto lens using narrowband filters was used to construct this 10 degree wide field of view. The deep mosaic reveals a region that includes star forming dust clouds seen in silhouette against the characteristic glow of atomic hydrogen and oxygen gas. NGC 6888 is the standout emission nebula near the top. Blown by winds from a massive Wolf-Rayet star it’s about 25 light-years across and known as the Crescent Nebula. A faint bluish curl just below center in the frame is also the signature of a Wolf-Rayet star. Burning fuel at a prodigious rate and near the end of their stellar lives, both stars will ultimately go out with a bang in a spectacular supernova explosion. Toward the right, a massive, young O type star powers the glow of Sh2-101, the Tulip Nebula.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