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etaOph_spitzer_4015

Image Credit: NASA, JPL-Caltech, Spitzer Space Telescope

적외선으로 촬영된 멋진 장면 속 뱀주인자리 제타 별이 마치 거대한 돛단배가 우주를 항해하듯, 공간 속을 떠돌아 다니면서 둥글게 휜 충격파를 그려냈다. 뱀주인자리의 푸른 제타 별은 태양보다 약 20배나 더 무거우며, 화면 중심 근처에서 약 초속 24 km의 속도로 앞으로 다가오고 있다. 강력한 항성풍이 앞으로 불어오면서, 먼지로 자욱한 주변 성간 물질을 밀어내고 달구면서 그 앞에 둥글게 휜 모습의 충격파를 형성했다. 그 주변에는 상대적으로 덜 흩어진 물질이 구름처럼 모여있다. 이 별은 어떻게 움직이게 되었을까? 뱀주인자리 제타 별은 한때 다른 별과 함께 쌍성계를 이루고 있었는데, 그 짝 별은 훨씬 더 무겁고 수명운 매우 짧았다. 그 짝 별이 초신성으로 폭발하면서 극적으로 질량을 잃은 뱀주인자리 제타 별은 바깥 공간으로 떨어져 나갔다. 약 460 광년 멀리 놓인, 뱀주인자리 제타 별은 태양보다 65,000 배나 더 밝고 주변에 그 별빛을 가리는 먼지로 둘러싸이지 않은 아주 밝은 별 중 하나이다. 이 약 1.5도의 영역을 담고 있는 이 장면은 뱀주인자리 제타 별까지 거리를 고려하면 약 12 광년 너비를 품고있는 셈이다.

Explanation: Like a ship plowing through cosmic seas, runaway star Zeta Ophiuchi produces the arcing interstellar bow wave or bow shock seen in this stunning infrared portrait. In the false-color view, bluish Zeta Oph, a star about 20 times more massive than the Sun, lies near the center of the frame, moving toward the left at 24 kilometers per second. Its strong stellar wind precedes it, compressing and heating the dusty interstellar material and shaping the curved shock front. Around it are clouds of relatively undisturbed material. What set this star in motion? Zeta Oph was likely once a member of a binary star system, its companion star was more massive and hence shorter lived. When the companion exploded as a supernova catastrophically losing mass, Zeta Oph was flung out of the system. About 460 light-years away, Zeta Oph is 65,000 times more luminous than the Sun and would be one of the brighter stars in the sky if it weren’t surrounded by obscuring dust. The image spans about 1.5 degrees or 12 light-years at the estimated distance of Zeta Ophiuchi.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