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yiomamitis-star-trails-marathon-oinoe-2016Image Credit & Copyright: Anthony Ayiomamitis (TWAN)

13세기에 지어진 이 석탑 위로 올라간다면, 당신은 밤하늘이 돌아가는 중심 하늘의 북극점에 다다를 수 있을 것이다. 지난 7월 7/8일에 걸쳐 45초 동안의 노출로 두시간 반 동안의 밤하늘을 담아낸 이 합성 사진 속에는 유성우의 흔적도 함께 담겨있다. 이 노출 사진은 우리 지구, 그리스의 마라톤 근처에서 삼각대에 고정된 디지털 카메라로 촬영되었다. 물론 아름다운 별들의 궤적은 자기 중심 축을 중심으로 하루에 한 번씩 자전하기 때문에 그려졌다. 더 나아가, 이 밤하늘 속 별들의 둥근 궤적이 남긴 회전 축의 중심은 한 점으로 수렴한다. 북반구의 천체 사진작가와 별을 즐기는 사람들에게 밝은 별 북극성은 하늘의 북극점에 가장 가까운 별이기 때문에 첨탑 위에서 가장 짧은 궤적을 그리고 있다.

Explanation: If you climbed to the top of this 13th century stone tower, it looks like you could reach out and touch the North Celestial Pole, the point at the center of all the star trail arcs. The well-composed image with scattered meteor streaks was recorded over a period of five and half hours as a series of 45 second long exposures spanning the dark of the night on July 7/8. The exposures were made with a digital camera fixed to a tripod near Marathon, Greece, planet Earth. Of course, the graceful star trails reflect the Earth’s daily rotation around its axis. By extension, the axis of rotation leads to the center of the concentric arcs in the night sky. Convenient for northern hemisphere night sky photographers and celestial navigators alike, the bright star Polaris is very close to the North Celestial Pole and so makes the short bright trail in the tower’s central gap.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