붐비는 은하 중심의 궁수자리 (A Plurality of Singularities at the Galactic Center)

붐비는 은하 중심의 궁수자리 (A Plurality of Singularities at the Galactic Center)

0 604

Image Credit: NASA/CXC / Columbia Univ./ C. Hailey et al.

최근 비공식 투표를 보면 지금껏 천문학자들이 쓰지 않았던 새로운 블랙홀들의 집단을 일컫는 가장 좋은 집합 명사가 필요하게 될지도 모르겠다. 위의 찬드라 엑스선 망원경 사진 속 빨간 동그라미료 표시된 여러 블랙홀들은 쌍성계의 구성원으로 밝혀졌다. 태양 질량의 5배에서 30배 사이의 질량을 갖고 있는 블랙홀 쌍성들은 약 궁수자리 A* (Sgr A*)에 있는 것으로 밝혀진 초거대질량 블랙홀이 놓인 우리은하 중심부에서 약 3광년 영역을 떠돌고 있다. 노란 동그라미는 함께 쌍성을 이루는 조금 더 질량이 작은 중성자별 또는 백색왜성과 같은 엑스선 광원이다. 혼자 있는 블랙홀은 눈으로 볼 수 없지만 쌍성을 이루고 있다면 곁의 평범한 동반성에서 물질을 흡수하면서 엑스선을 만들어낼 수 있다. 은하 중심의 거리에서 찬드라 망원경은 이런 밝은 블랙홀 쌍성계들을 엑스선 점광원의 형태로 관측해낼 수 있으며, 이러한 엑스선의 방출을 통해 아직 측정된 적 없는 블랙홀 쌍성계들이 어디에 존재할지를 알아낼 수 있다.

Explanation: A recent informal poll found that astronomers don’t yet have a good collective noun for a group of black holes, but they need one. The red circles in this Chandra Observatory X-ray image identify a group of a dozen black holes that are members of binary star systems. With 5 to 30 times the mass of the Sun, the black hole binaries are swarming within about 3 light-years of the center of our galaxy where the supermassive black hole identified as Sagittarius A* (Sgr A*) resides. Yellow circles indicate X-ray sources that are likely less massive neutron stars or white dwarf stars in binary star systems. Alone, black holes would be invisible, but as part of a binary star system they accrete material from their normal companion star and generate X-rays. At the distance of the galactic center Chandra can detect only the brighter of these black hole binary systems as point-like sources of X-rays, hinting that many fainter X-ray emitting black hole binaries should exist there, as yet undetected.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