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고화질 초승달(Crescent Moon HDR)

초고화질 초승달(Crescent Moon HDR)

0 248
Image Credit & Copyright: Miguel Claro (TWANDark Sky Alqueva)

왜 초승달은 이런 모습으로 보이지 않을까? 우선 그 이유는 우리의 눈은 이 사진처럼 밝고 어두운 영역을 함께 볼 수 없기 때문이다. 지구조 또는 다빈치 빛이라고 불리는 초승달의 햇빛을 받지 않는 영역이 보이지만 이는 햇빛을 받는 쪽에 비해서 훨씬 어두워서 보기 어렵다. 하지만 오늘날의 디지털 시대에는 이 밝기 차이를 인공적으로 줄일 수 있다. 위 사진은 사실 밝은 초승달을 담은 15장의 단노출 사진과 더 어두운 나머지 영역을 담은 14장의 장노출 사진을 모아서 만든 것이다. gl다 빈치의 빛의 어원은 510년 전 레오나르도 다 빈치가 이것이 지구에 반사된 햇빛이 달에 비친 것이 에 다시 반사되어 지구로 돌아온 것이란 설명을 처음으로 했기 때문에 붙은 것이다. 

Explanation: How come the crescent Moon doesn’t look like this? For one reason, because your eyes can’t simultaneously discern bright and dark regions like this. Called earthshine or the da Vinci glow, the unlit part of a crescent Moon is visible but usually hard to see because it is much dimmer than the sunlit arc. In our digital age, however, the differences in brightness can be artificially reduced. The featured image is actually a digital composite of 15 short exposures of the bright crescent, and 14 longer exposures of the dim remainder. The origin of the da Vinci glow, as explained by Leonardo da Vinci about 510 years ago, is sunlight reflected first by the Earth to the Moon, and then back from the Moon to the Earth.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