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goon-and-mars_nouroozi1024Image Credit & Copyright: Mohammad Nouroozi

별들로 가득한 은하수 중심부 궁수자리 방향을 바라보며 망원경으로 촬영한 이 5도 너비의 화면에는 밝은 성운과 성단이 함께 담겨있다. 18세기 프랑스 천문학자 샤를 메시에에 의해 M20이라고 명명된 알록달록한 삼렬성운, 그리고 M8로 명명된 거대한 석호 성운이 화면의 왼쪽 위와 한가운데 자리하고 있다. 잘 알려진 두 가지 별 탄생 지역은 약 5,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있다. 지난 9월 29일 이 화면 앞에 삼렬 성운과 석호 성운과 나란하게 나타난 노랗게 빛나는 별은 사실 화성이며, 이날 지구에서 고작 8.8 광분 거리 떨어져있었다. 이 거리는 지구와 태양 사이 거리인 1 천문 단위와 비슷한 수준이다. 이 노출 사진에 담긴 화성은 거울이 장착된 망원경으로 촬영한 이 사진에 뾰족한 잔상을 남겼다. 물론 화성은 지구의 밤하늘을 떠돌아 다니는 천체이다.

Explanation: Bright nebulae and star clusters along this 5 degree wide field of view are popular stops on telescopic tours of the constellation Sagittarius and the crowded starfields of the central Milky Way. Cataloged by 18th century French astronomer Charles Messier, M20, the colorful Trifid Nebula, and M8, the expansive Lagoon Nebula, are at upper left and center. Both are well-known star forming regions about 5,000 light-years distant. Just passing through the same field of view on September 29, the yellowish star lined up with M8 and M20 at the lower right is actually Mars, close to 8.8 light-minutes from Earth on that date. That distance is nearly equivalent to 1 astronomical unit or the distance from Earth to Sun. Mars is overexposed in the image, with visible diffraction spikes created by the telescope mirror supports. Of course, Mars has long been known to wander through planet Earth’s night skie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