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단 M3 앞에 혜성 레너드(Comet Leonard Before Star Cluster M3)

성단 M3 앞에 혜성 레너드(Comet Leonard Before Star Cluster M3)

0 145
Image Credit & Copyright: Dan Bartlett

혜성 레너드는 이제 맨눈으로 볼 수 있다 — 하지만 겨우 보인다. 오늘 지구에 가장 가까이 접근하는 혜성은 이번 주 해가 진 뒤 서쪽 하늘 지평선 낮은 곳에서 가장 잘 볼 수 있다. 현재 북쪽에서 가장 잘 볼 수 있는 이 혜성은 12월 말이 되면 지구 적도보다 남쪽에서 가장 잘 보이게 된다. 혜성 C/2021 A1 (레너드)의 사진은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일주일 전에 촬영했다. 위 심노출 사진에서 혜성의 녹색 가스 코마와 길게 성장한 먼지 꼬리의 아주 세밀한 모습을 볼 수 있다. 우리 태양계 안쪽을 가로질러 이 혜성은 겨우 수광분 거리에 떨어져 있으며 구상 성단 M3 앞 근처를 지나가는 장면이 포착되었다. 상대적으로 M3은 약 35,000 광년 거리에 있다. 일주일 사이 혜성 레너드는 금성에 아주 가까이 접근해 지나가게 되며, 이어서 1월 초에는 태양에 가장 가까이 접근하게 된다.

Explanation: Comet Leonard is now visible to the unaided eye — but just barely. Passing nearest to the Earth today, the comet is best seen this week soon after sunset, toward the west, low on the horizon. Currently best visible in the north, by late December the comet will best be seen from south of Earth’s equator. The featured image of Comet C/2021 A1 (Leonard) was taken a week ago from CaliforniaUSA. The deep exposure shows in great detail the comet’s green gas coma and developing dust tail. The comet — across our inner Solar System and only light-minutes away — was captured passing nearly in front of globular star cluster M3. In contrast, M3 is about 35,000 light-years away. In a week, Comet Leonard will pass unusually close to Venus, but will continue on and be at its closest to the Sun in early Januar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Woong-bae Ze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