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상의 끝 (Ultima and Thule)

세상의 끝 (Ultima and Thule)

0 512

Image Credit: NASAJohns Hopkins University APLSouthwest Research Institute

지난 1월 1일 울티마 툴레라는 별명이 붙은 카이퍼 벨트 천체 곁을 뉴호라이즌스가 지나갔다. 태양에서 약 65억 km 떨어진 울티마 툴레는 지구에서 보낸 탐사선이 탐사한 세계 중 가장 먼 곳이다. 이 역사적인 사진은 아주 멀리서 날아온 고 해상도 사진으로 뉴호라이즌스가 가까이 다가가지 고작 30분 전 약 28,000 km 거리에서 찍은 사진이다. 태양계가 만들어진 직후 부드러운 충돌의 결과로 보이는 모습의 울티마 툴레는 두 개의 둥근 모양의 천체가 중력에 의해 맞붙어 있는 모습을 하고 있다. 각각의 이름은 울티마와 툴레로 불리며, 크기가 더 큰 울티마는 약 19 km 정도 크기를 갖고 있다. 그보다 작은 툴레는 14 km 크기다.

Explanation: On January 1 New Horizons encountered the Kuiper Belt object nicknamed Ultima Thule. Some 6.5 billion kilometers from the Sun, Ultima Thule is the most distant world ever explored by a spacecraft from Earth. This historic image, the highest resolution image released so far, was made at a range of about 28,000 kilometers only 30 minutes before the New Horizons closest approach. Likely the result of a gentle collision shortly after the birth of the Solar System, Ultima Thule is revealed to be a contact binary, two connected sphere-like shapes held in contact by mutual gravity. Dubbed separately by the science team Ultima and Thule, the larger lobe Ultima is about 19 kilometers in diameter. Smaller Thule is 14 kilometers acros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