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페우스자리의 코끼리 코 성운 (The Elephant’s Trunk Nebula in Cepheus)

세페우스자리의 코끼리 코 성운 (The Elephant’s Trunk Nebula in Cepheus)

0 270

Image Credit & Copyright: Chuck Ayoub

은하의 간단한 이야기를 묘사한 그림같은 모습의 이 코끼리 코 성운은 세페우스자리 옆의 복잡한 IC 1396 어린 성단과 발광 성운으로 불려나가고 있는 지역이다. vdB 142로도 알려진 코끼리 코는 약 20 광년이 넘는 길이다. 이 알록달록한 장면은 이 지역의 이온화된 수소, 황, 그리고 산소 원자에서 나오는 빛을 협대역 필터로 관측해 만든 것이다. 그 결과 만들어진 합성 사진에는 차가운 성간 먼지와 가스 덩어리의 어두운 가장자리가 잘 들어난다. 이 안에 속한 어두운 덩굴손 모양의 구름은 별 탄생의 물질과 그 안에 숨은 원시성을 품고 있다. 거의 3,000 광년 거리에 떨어져 있는 상대적으로 어두운 IC 1396 영역은 하늘에서 약 5도가 넘는 거대한 영역을 아우른다. 이 극적인 장면은 1도 너비 즉, 보름달 두 개 크기에 해당한다.

Explanation: Like an illustration in a galactic Just So Story, the Elephant’s Trunk Nebula winds through the emission nebula and young star cluster complex IC 1396, in the high and far off constellation of Cepheus. Also known as vdB 142, the cosmic elephant’s trunk is over 20 light-years long. This colorful close-up view was recorded through narrow band filters that transmit the light from ionized hydrogen, sulfur, and oxygen atoms in the region. The resulting composite highlights the bright swept-back ridges that outline pockets of cool interstellar dust and gas. Such embedded, dark, tendril-shaped clouds contain the raw material for star formation and hide protostars within. Nearly 3,000 light-years distant, the relatively faint IC 1396 complex covers a large region on the sky, spanning over 5 degrees. The dramatic scene spans a 1 degree wide field, about the size of 2 Full Moon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