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mage Credit: NASA, JPL, LMMP, SSERVI, USGS, DLR

당신은 이제 소행성 베스타(Vesta)를 둘러볼 수 있다. 화성과 목성 사이에 놓인 태양계 소행성대에서 펼쳐진 두번째로 거대한 프로젝트로 NASA의 로봇 탐사선 다운(Dawn)이 소행성 베스타를 방문했다. 1년짜리 여행이 진행되는 동안, 다운은 베스타의 표면 전체를 훑어보면서 촬영하였고, 이 자그마한 행성의 크고 작은 산봉우리와 구덩이들을 기록했다. 이 사진들은 디지털 모델 작업을 통해 합성하여 만든 가상의 지도 위로 누구든지 베스타 주변을 날아다니며, 그저 지도를 끌어보고 눌러보면서 흥미로운 표면의 구조를 크게 확대해볼 수 있다. 원한다면, 바닥의 3D 아이콘을 눌러서 처음에 그려진 2D 평면 지도를 둥글게 말아서 거의 동그란 구 형태로 바꿔 볼 수 있다. 다운은 2012년에 베스타를 떠났고, 지금은 태양계 소행성대에서 가장 큰 덩치를 자랑하는 소행성 세레스의 수수께끼를 파헤치며 탐사하고 있다.

Explanation: You can explore asteroid Vesta. Recently, NASA’s robotic spaceship Dawn visited Vesta, the second largest object in our Solar System’s main asteroid belt, which lies between Mars and Jupiter. During a year-long stopover, Dawn‘s cameras photographed Vesta’s entire surface, documenting all of the minor planet‘s major mountains and craters. These images have now been combined into a digital model that allows anyone with a full-featured browser to fly all around Vesta, virtually, and even zoom in on interesting surface features, by just dragging and clicking. If desired, the initially flat 2D map can be wrapped into a nearly spherical object by clicking on the 3D icon at the bottom. Dawn departed Vesta in 2012 and is now just beginning to photograph and explore the mysteries of the largest object in the asteroid belt:dwarf-planet Ceres.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