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행성 아로코스 지나가기 (Passing Asteroid Arrokoth)

소행성 아로코스 지나가기 (Passing Asteroid Arrokoth)

0 434

Video Credit: NASAJHU APLSwRI

소행성 아로코스를 지나가면서 보면 어떨까? 로봇 탐사선 뉴호라이즌스는 명왕성을 지나고 3.5년이 흐른 후 지난 1월 아로코스 곁을 지나갔다. 이 천체의 이름이 낯설게 들린다면 그것은 아마 멀리 떨어진 이중 천체의 모습을 한 카이퍼-벨트 천체에게 붙었던 울티마 툴레라는 비공식적인 이름이 486958 아로코스라는 새로운 공식적인 명칭을 부여 받았기 때문이다. 위의 흑백 영상은 뉴호라이즌스가 다양한 각도에서 크게 바라본 모습이 애니메이션으로 담겨있다. 이 영상은 아로코스의 두 덩어리를 뚜렷하게 보여주며 거대한 덩어리는 확연하게 납작하다는 것을 볼 수 있다. 뉴호라이즌스는 아로코스가 다른 태양계 안족의 소행성들과는 다르며 두 개의 미소행성체 – 수 십억 년 전 존재했던 행성을 만드는 벽돌이 두 개가 합쳐지면서 만들어졌다는 것을 발견했다. 뉴호라이즌스는 계속해서 속도를 높이며 태양 지구 사이 거리의 세 배에 달하는 거리를 추가로 날아가며 태양계 바깥을 향하고 있다. 

Explanation: What would it look like to pass asteroid Arrokoth? The robotic New Horizons spacecraft zoomed past Arrokoth in January, 3.5 years after the spacecraft passed Pluto. If this object’s name doesn’t sound familiar, that may be because the distant, double-lobed, Kuiper-belt object was unofficially dubbed Ultima Thule until recently receiving its official name: 486958 Arrokoth. The featured black and white video animates images of Arrokoth taken by New Horizons at different angles as it zoomed by. The video clearly shows Arrokoth’s two lobes, and even hints that the larger lobe is significantly flattened. New Horizons found that Arrokoth is different from any known asteroid in the inner Solar System and is likely composed of two joined planetesimals — the building blocks of planets as they existed billions of years ago. New Horizons continues to speed out of our Solar System gaining about three additional Earth-Sun separations every year.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SIMILAR ARTICLES

0 37

0 30

0 36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