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성의 모든 것 (All of Mercury)

수성의 모든 것 (All of Mercury)

0 603

Image Credit: NASA/JHU Applied Physics Lab/Carnegie Inst. Washington

고작 6년 전이 되어서야, 행성 수성의 전체 표면의 지도가 드디어 완성되었다. 2008년 화성 곁을 처음 스쳐 지나갔고 2015년 추락할 때까지 활동했던 로봇 탐사선 메신저를 통해 가장 안쪽 행성의 놀라운 지각의 모습에 대한 자세한 관측이 진행되었다. 이전에는 지상 망원경으로 확실하게 확인하기에는 너무 거리가 멀어서 수성 표면을 제대로 볼 수 없었고, 1970년대 매리너 10호가 곁을 스쳐지나가면서 겨우 절반의 모습만 확인할 수 있었다. 위 영상은 수성의 사진 수 천 장을 모아서 색을 입혀서 더 명확하게 대조될 수 있도록 완성한 모습이다. 자전하는 세계에서 행성의 북쪽에 있던 충돌로 인해 사방으로 자국이 뻗어나가는 모습과 함께, 자전하면서 아주 오래 전 북쪽에 있었던 거대한 충격으로 인해 용암이 채워져서 만들어진 밝은 색으로 표현된 칼로리스 분지의 모습을 볼 수 있다. 메신저 데이터에 대한 최근의 분석을 통해 수성도 고체의 내핵을 갖고 있다는 것을 확인했다.

Explanation: Only six years ago, the entire surface of planet Mercury was finally mapped. Detailed observations of the innermost planet‘s surprising crust began when the robotic have been ongoing since the robotic MESSENGER spacecraft first passed Mercury in 2008 and continued until its controlled crash landing in 2015. Previously, much of the Mercury’s surface was unknown as it is too far for Earth-bound telescopes to see clearly, while the Mariner 10 flybys in the 1970s observed only about half. The featured video is a compilation of thousands of images of Mercury rendered in exaggerated colors to better contrast different surface features. Visible on the rotating world are rays emanating from a northern impact that stretch across much of the planet, while about half-way through the video the light colored Caloris Basin rotates into view, a northern ancient impact feature that filled with lavaRecent analysis of MESSENGER data indicates that Mercury has a solid inner core.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