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웨덴 산 너머로 달이 차오른다 (Gibbous Moon beyond Swedish Mountain)

스웨덴 산 너머로 달이 차오른다 (Gibbous Moon beyond Swedish Mountain)

0 378

Image Credit & Copyright: Göran Strand

달이 차오른다. 더 많은 지구인들은 전체 얼굴이 태양 빛을 받아 반사하는 보름달이나 달의 얼굴의 얇은 부분만 비칠 때의 초승달이 더 익숙할 것이다. 절반 보다 더 넓게 달에 햇빛이 비출 때는, 보름달까지는 아니지만 이때 달의 위상적당히 차오른 달이라고 부른다. 텔레비젼이나 영화에서 드물게 보이는 차오른 달은 사실 실제 밤하늘에서는 더 흔하게 나타난다. 위 사진은 스웨덴얌트랜드에서 지난 달 말 즈음 촬영한 것이다. 며칠 안에 차오른 달은 초승달이 되고, 다시 삭월이 된 후, 또 다시 초승달 모양을 지나 서서히 차오르게 된다. 이와 같은 차오른/기우는 달의 모습은 오늘 밤에도 볼 수 있는데 금요일 밤 보름 비버 문에 앞서 나타나게 된다. 위의 그림같은 모습의 차오르는 달의 장면에는 갑자기 나타난 비행기가가 분명그 앞을 날아가는 장면이 함께 담겨있다.

Explanation: This is a gibbous Moon. More Earthlings are familiar with a full moon, when the entire face of Luna is lit by the Sun, and a crescent moon, when only a sliver of the Moon’s face is lit. When more than half of the Moon is illuminated, though, but still short of full illumination, the phase is called gibbous. Rarely seen in television and movies, gibbous moons are quite common in the actual night sky. The featured image was taken in JämtlandSweden near the end of last month. That gibbous moon turned, in a few days, into a crescent moon, and then a new moon, then back to a crescent, and a few days ago back to gibbous. And this same gibbous moon is visible again tonight, leading up to the Full Beaver Moon that occurs Friday night. Setting up to capture a picturesque gibbous moonscape, the photographer was quite surprised to find an airplane, surely well in the foreground, appearing to fly past it.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