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둥이자리 유성우 (Gemini’s Meteors)

쌍둥이자리 유성우 (Gemini’s Meteors)

0 761

Composite Image Credit & CopyrightJeff Dai (TWAN)

중국 북동부 지역의 헤이롱성 위 어두운 하늘에서 아름다운 밤의 풍경을 향해 유성우가 쏟아졌따. 48개의 유성우들이 지난 주 쌍둥이자리 유성우가 되어 쏟아졌다. 영하 28도의 낮은 기온에도 불구하고 몇 시간 동안 이 공원에 설치된 모든 카메라들은 화려한 천체들의 모습을 담아냈다. 이 유성우들의 궤적은 지평선 위로 두 개의 밝게 빛나는 쌍둥이자리의 두 별로 모여들어간다. 올해 12월 13-14일 동안 찾아온 절정에 달한 쌍둥이자리 유성우는 아주 활동적인 유성우였으며, 이는 소행성 3200 패톤이 지구에 가장 가까이 접근하는 12월 16일 직전이었다. 수수께끼의 3200 페톤은 쌍둥이자리 유성우의 모체였다.

Explanation: From dark skies above Heilongjiang province in northeastern China, meteors rain down on a wintry landscape in this beautiful composited night scene. The 48 meteors are part of last week’s annual Geminid meteor shower. Despite temperatures of -28 degrees C, all were recorded in camera exposures made during the peak hour of the celestial spectacle. They stream away from the shower’s radiant high above the horizon near the two bright stars of the zodiacal constellation of the Twins. A very active shower, this year the December 13-14 peak of the Geminids arrived just before the December 16 closest approach of asteroid 3200 Phaethon to planet Earth. Mysterious 3200 Phaethon is the Geminid shower’s likely parent body.

Authors & editors: Robert Nemiroff (MTU) & Jerry Bonnell (UMCP)
NASA Official: Phillip Newman Specific rights apply.
NASA Web Privacy Policy and Important Notices
A Service of: ASD at NASA / GSFC & Michigan Tech. U.
Translated by: WouldYouLike

comments powered by Disqus